2024.02.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5.1℃
  • 흐림강릉 2.6℃
  • 흐림서울 4.9℃
  • 대전 4.5℃
  • 흐림대구 6.8℃
  • 흐림울산 7.0℃
  • 흐림광주 6.4℃
  • 흐림부산 8.8℃
  • 흐림고창 5.2℃
  • 흐림제주 8.6℃
  • 구름많음강화 4.3℃
  • 흐림보은 4.4℃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8.1℃
  • 흐림경주시 6.6℃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여자배구 흥국생명, 페퍼에 셧아웃 압승…9연승 선두 질주

  • 등록 2023.12.06 09:08:41

 

[TV서울=신민수 기자] 흥국생명이 꺾일 줄 모르는 기세로 9연승을 내달렸다.

흥국생명은 5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3-2024 V리그 여자부 홈 경기에서 페퍼저축은행을 세트 스코어 3-0(25-16 25-22 25-17)로 물리쳤다.

흥국생명은 지난 1일 페퍼저축은행과의 경기에서는 풀세트 접전 끝에 신승했으나 이날은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낙승을 거뒀다.

승점 33(12승 1패)을 쌓은 흥국생명은 2위 현대건설(승점 29·9승 4패)과 격차를 벌렸다.

 

반면 설욕전에 나섰던 페퍼저축은행은 6연패를 당하고 7위(승점 6·2승 11패) 탈출의 발판을 마련하지 못했다.

흥국생명은 막강한 화력을 앞세워 1세트를 가져갔다.

흥국생명은 6-6에서 김미연의 퀵오픈, 옐레나 므라제노비치(등록명 옐레나)의 오픈, 김연경의 백 어택, 상대 범실 등 다양한 득점 루트로 승기를 잡았다.

리시브 효율이 23.81%로 무너진 페퍼저축은행은 범실 7개를 쏟아내며 점수 차를 좁히지 못했다.

2세트는 페퍼저축은행이 반격에 나서면서 치열한 접전이 펼쳐졌다.

 

특히 1세트 1득점에 그쳤던 박정아가 2세트 6득점(공격 성공률 41.67%)으로 살아나면서 흥국생명을 압박했다.

하지만 흥국생명의 뒷심이 강했다.

21-21에서 옐레나가 오픈 득점을 집어넣었고 페퍼 세터 박사랑은 네트 터치 범실을 냈다.

이어 이주아가 야스민 베다르트(등록명 야스민)의 백 어택을 차단하며 세트 포인트를 쌓은 뒤 김미연이 박정아의 퀵오픈을 가로막으면서 흥국생명은 마지막 두 점을 블로킹으로 장식했다.

페퍼저축은행은 3세트 초중반 서브 범실만 4개를 쏟아내며 추격 동력을 끌어올리지 못했다.

세트 후반으로 접어들면서는 코트 내 호흡이 맞지 않는 듯한 모습을 노출하며 스스로 무너졌다.

16-17에서는 토스 연결이 무너지며 야스민의 공격이 상대 블로킹에 가로막혔고, 16-19에선 정교하지 못한 수비로 서브 에이스를 허용했다.

결국 16-16에서부터 1점만 얻은 채 9점을 내주고 3세트에서 패했다.

이날 흥국생명 쌍포 옐레나(19점·공격 성공률 39.13%)와 김연경(17점·공격 성공률 51.85%)은 이름값을 톡톡히 했다.

반면 페퍼저축은행은 야스민(14점)의 낮은 공격 성공률(23.53%)이 뼈아팠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