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9 (금)

  • 구름조금동두천 28.9℃
  • 흐림강릉 32.1℃
  • 구름많음서울 30.7℃
  • 흐림대전 27.2℃
  • 흐림대구 29.5℃
  • 흐림울산 27.0℃
  • 구름많음광주 27.7℃
  • 흐림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4.1℃
  • 구름많음강화 27.0℃
  • 구름많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7.5℃
  • 맑음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31.2℃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종합


[띠별 오늘의 운세] (6월 23일 일요일)

  • 등록 2024.06.23 00:00:18

 

쥐띠

36年生 자신이 감당해 낼 수 있는 일에만 시간을 투자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48年生 늦어도 괜찮으니 정확하고 안전한 방법을 선택하여 일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60年生 정신적으로 약해지더라도 하던 일은 마무리 짓는 것이 중요합니다.

 

72年生 큰 소리를 잘 치는 사람은 가급적 피하고 만나지 않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84年生 나쁜 기운이 깃들어 있지만 이 또한 무던하게 지나갈 수 있습니다.

96年生 할 일을 제 때에 해 놓았다면 걱정 없이 하루를 보낼 수 있을 것입니다.

08年生 불의를 보면 못 참는 성격으로 모두가 인정하고 칭찬할 수 있습니다.

 

소띠

 

37年生 모든 일에 과한 욕심은 버리고 만족하고 물러날 줄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49年生 좋은 기운이 다가오고 있으니 반드시 계약에 성공할 수 있습니다.

61年生 피곤해도 하던 일은 끝까지 마무리 짓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좋습니다.

73年生 한 번이라도 경험해 본 일이나 정보가 많은 일을 하는 것이 좋아요.

85年生 하는 일에 자부심을 가지고 노력해 가면 긍정적인 성과를 만들어 낼 것입니다.

97年生 보이지 않았던 색다른 모습이 상대의 호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을 것입니다.

09年生 어른들의 말을 참고해 위험한 상황을 대처할 수 있을 것입니다.

 

호랑이띠

38年生 무슨 일을 하든지 남의 도움을 받을 수 있는 하루가 예상됩니다.

50年生 상대와의 신뢰가 가장 중요한 날로 변명은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62年生 중요한 결정을 내릴 때는 남의 말이 흔들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아요.

74年生 일을 시작하기 전에 충분히 확인하고 검토하는 시간을 가지는 것이 좋습니다

86年生 인간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주변을 폭 넓게 둘러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98年生 새로 만나는 사람들에게 신임을 얻기 위해서 푸른색 옷차림을 해 보세요.

 

토끼띠

39年生 오늘 하루는 일을 하기 보다 하루 쉬는 것이 얻는 것이 더 많을 것입니다.

51年生 생각대로 밀고 가는 것 보다 주변 사람들과 조화롭게 처리해 가는 것이 좋아요

63年生 당장 큰돈을 벌기에 어려움이 있을 수 있어 차근차근 노력하는 것이 좋아요.

75年生 정보를 남들보다 빠르게 수집하면 좋은 결과가 따라올 수 있습니다.

87年生 자신이 부족한 것을 생각해서 새롭게 계획을 세워 시작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99年生 친한 사람들을 만날 때에도 매너를 잘 지키고 성숙한 모습을 보이는 게 좋아요.

 

용띠

40年生 자신의 생각만 주장하면 주위 사람들과 얼굴 붉힐 일이 생길 수 있을 것입니다

52年生 나이를 떠나 능력을 키워야 남들에게 뒤쳐지지 않을 것입니다.

64年生 마음에 걸리는 일이 해결되어 심리적으로 안정을 되찾게 되는 날입니다.

76年生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의견을 주장한다면 신뢰를 쌓을 수 있습니다.

88年生 싱글이라면 친구를 통해 이상형을 소개받을 수 있는 하루입니다.

00年生 일을 겁내지 않고 적극적이게 뛰어드는 모습을 보여 주는 것이 좋아요

 

뱀띠

41年生 가진 것에 만족하고 나이를 생각해서 새로운 일은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53年生 다른 사람들이 어떠한 말을 하더라도 내 의견대로 하는 것이 좋아요

65年生 순간의 선택으로 희비가 엇갈릴 수 있어 신중히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77年生 사람을 믿었다가 손해를 볼 수 있어 현실적이고 실속적으로 움직이세요

89年生 조금 어려운 일이 있더라도 과감히 뛰어드는 것이 좋습니다.

01年生 기본적인 성품을 갖추었다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도록 예의를 갖추세요.

 

말띠

42年生 급한 성격으로 빠르게 결과를 보려고 하면 실수를 범하게 되는 날입니다.

54年生 잘못을 만회하기 위해 무리하게 일을 하려고 하지 말고 때를 기다리세요.

66年生 원망하거나 미워하는 마음을 가지면 언젠가 자신에게 돌아오게 될 것입니다

78年生 자신의 진실성을 보이면 믿음을 얻어 좋은 관계로 나아갈 수 있을 것입니다.

90年生 새로운 도전을 하고 싶은 마음이 생기면 범띠선배의 도움을 받아보세요.

02年生 공부에 과도하게 집착하지 말고 시험에 응하는 것이 좋습니다.

 

양띠

43年生 쓸데없는 일에 신경을 쓰지 말고 남을 위한 일을 도와주는 것이 유리해요.

55年生 상대가 좋아하는 음식을 만들어 자신의 마음을 표현해 보는 것도 좋아요.

67年生 일을 마칠 때까지 마음을 놓지 말고 확인을 철저히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79年生 생각대로 행동하는 것보다 사람들의 의견을 참고해 움직이는 것이 유리합니다.

91年生 서로를 필요로 하고 도움을 줄 수 있는 관계로 발전시키는 것이 좋습니다.

03年生 자신의 재능을 알아봐줄 수 있는 사람을 만날 수 있는 하루입니다.

 

원숭이띠

44年生 한 곳에 머물러 있는 것이 도움이 되는 하루입니다.

56年生 하는 일을 자신의 주관으로 움직이지 말고 의견을 들어보는 것이 좋습니다.

68年生 좋은 운이 다가오니 자신에게 도움이 되는 일을 찾아보는 것이 좋아요.

80年生 단순한 호기심으로 대책 없이 일에 뛰어드는 어리석은 행동은 하지 마세요.

92年生 과감한 변화를 추구해 보는 것이 애정 운을 상승시킬 수 있는 날입니다.

04年生 학업운이 좋으니 학업에 열중하는 날로 보내는 것이 유리합니다.

 

닭띠

45年生 오늘은 기대 이상의 값진 결과를 얻을 수 있으니 부지런히 움직이세요.

57年生 확신이 서는 일이 있다면 적극적으로 움직이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69年生 오늘 하루 혼자서 일을 하기 어렵다면 개띠와 함께 하는 것이 좋아요

81年生 날이 선 말은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으니 꼭 선을 지켜요

93年生 사람들의 반응에 신경 쓰지 말고 적당히 묻어가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05年生 오늘은 남들보다 빨리 행운의 열쇠를 쥘 수 있는 하루입니다.

 

개띠

46年生 하는 일들이 잘 풀려 나가니 지인으로부터 좋은 소식을 듣게 될 것입니다.

58年生 옛 방식을 고수하다 보면 뒤쳐질 수 있어 생각을 넓혀보는 것도 좋아요

70年生 팔랑귀가 되어 사람에게 속아 후회하는 일을 선택할 수 있어 조심해야 합니다.

82年生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 있다면 그 일에 손대지 않는 것이 좋아요

94年生 인연운이 다가와 의미 있는 관계로 발전할 수 있는 이성을 만날 수 있습니다

06年生 만나고 있는 이성이 있다면 미리 약속을 잡아두는 것이 좋습니다.

 

돼지띠

47年生 불안한 마음이 생긴다면 먼저 자신의 마음을 정리하는 것이 좋습니다.

59年生 이상적인 결과만 꿈꾸지 말고 최악의 상황도 고려해 두는 것이 좋습니다.

71年生 앞으로 나아가야 할 때이니 힘들더라도 조금 참고 힘을 발휘해야 됩니다.

83年生 뒷담화로 인해 곤혹을 치를 수 있어 남에게 말을 함부로 옮기지 마세요.

95年生 마음에 드는 좋은 이성을 만날 수 있어 처음부터 수다스러움은 보이지 마세요.

07年生 오늘 하려고 하던 말이 있다면 내일로 미루는 것이 좋습니다.

 

                                                                                                          - 더사주 제공







정치

더보기
나경원 "한동훈 입이 시한폭탄…尹 끌어들이는 물귀신 작전"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나경원 대표 후보는 19일 자신의 '패스트트랙 사건 공소 취소 부탁'을 폭로한 한동훈 후보를 향해 "입이 시한폭탄"이라고 비판했다. 나 후보는 한 후보가 전날 방송토론회에서 패스트트랙 사건 기소의 정당성을 묻는 말에 '당시 검찰총장이 윤석열 대통령이었다'고 답한 것을 거론하며 이같이 말했다. 나 후보는 페이스북 글에서 "패스트트랙 기소에 대한 한 후보의 생각, 의견, 입장을 묻는 질문에 또 윤 대통령을 끌어들이고 당을 끌어들이는 '물귀신' 작전을 쓰기까지 했다"며 "잘한 거는 '나 혼자 다 했다'고 하면서 왜 늘 잘못된 것은 다 윤 대통령 탓이고 당 탓인가"라고 비난했다. 나 후보는 또 "패스트트랙 투쟁을 대하는 한 후보의 인식은 민주당, 조국혁신당과 다를 바가 없는 것 같다"며 "그저 '단순 범죄' 정도로 치부하고, 부당한 기소의 철회를 호소한 저를 '개인적 부탁'이나 하는 사람으로 몰아갔다"고 지적했다. 나 후보는 전날 한 후보의 사과 이후 "이 문제는 이쯤에서 묻고 가자는 기자회견까지 준비했었다"며 "그런데 토론회를 통해서 우리는 확실히 알 수 있었다. 아쉽게도, 한동훈 후보의 사과에는 진정성도, 진실됨도 없었다"고 주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