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맑음동두천 25.0℃
  • 흐림강릉 30.0℃
  • 맑음서울 26.3℃
  • 흐림대전 26.5℃
  • 흐림대구 29.7℃
  • 구름많음울산 28.3℃
  • 흐림광주 28.2℃
  • 구름많음부산 27.4℃
  • 흐림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8.8℃
  • 맑음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4.5℃
  • 흐림금산 25.5℃
  • 구름많음강진군 27.9℃
  • 흐림경주시 27.9℃
  • 구름많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정치


김두관 "다양성 있는 정당 만들겠다"

  • 등록 2024.07.10 16:42:51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출마 선언을 한 김두관 전 의원이 10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대표 출마를 선언한 김두관 전 의원은 10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한 뒤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전 대통령 정신을 이어받아 민주당을 다양성이 있고, 소수 목소리도 경청하는 당으로 만들겠다"고 고 밝혔다.

 

참배 후 취재진과 만난 그는 '이재명 전 대표와 약속대련 아니냐'는 질문에 "제가 워낙 순하게 생겨 그런 건지, 강단이 없는 것처럼 보여선지 그런 질문을 많이 받았다"면서도 "마을 이장, 경남지사, 장관, 우리 당 대선 경선도 2번이나 본선 갔고, (정치 경험이 풍부한) 제가 나이가 있는데 '들러리 정치'를 하겠냐"며 반문했다.

 

그러면서 "우리 당은 전통적인 지지층만으로 차기 지선, 대선에 승리할 수 없다"며 "차기 선거 승리를 위해 출마하게 됐다"며 출마 배경도 강조했다.

 

 

노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며 너럭바위 앞에 수십초 간 무릎을 꿇기도 했던 김 전 의원은 참배 후 방명록에 '더불어민주당의 민주를 지켜내겠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대표 경선 후보자 김두관'이라고 적었다.

 

김 전 의원은 묘역 참배 후 노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와 30여 분 간 차담을 했다.

 

권 여사는 김 전 의원에게 "이번 민주당 대표 선거와 최고위원 선거를 통해 살아 움직이는 역동적인 민주당, 꿈과 희망을 주는 민주당의 모습을 보여주면 사람들의 마음을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김 전 의원 측이 기자들에게 설명했다.

 

권 여사는 이어 "김 전 의원이 나서주는 모습이 민주당으로서도 좋을 것"이라고 말하고 '꿈과 희망, 정치인이 해야 될 가장 큰 일은 사람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것입니다'라는 노 전 대통령 생전 발언이 써진 부채를 선물했다.

 

김 전 의원은 오는 11일 양산시 하북면 평산마을에서 문재인 전 대통령을 만나며 당권 주자로 보폭을 넓힐 예정이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