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3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교육

동대문구, 2018학년도 고교진학 정보 박람회 개최

  • 등록 2017.09.13 13:27:56


[TV서울=신예은 기자] 동대문구는 오는 16일 오후 2시 구청 다목적강당에서 고교진학 수험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2018학년도 고교진학 정보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관내 고등학교의 특성화된 교육내용과 입학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질과 적성에 맞는 우수한 고등학교를 선택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마련된 자리다.


이날 박람회에서는 자사고(경희고, 대광고), 자공고(청량고), 특성화고(정화여상, 해성국제컨벤션고), 일반고(경희여고, 동대부고, 해성여고, 휘경여고, 휘봉고) 등 관내 10개 고등학교가 상담부스를 운영한다.


각 학교별 부스에서는 진학 상담교사가 학생 및 학부모와 1:1 개별상담으로 학교 정보를 제공하고 맞춤형 진학상담을 통해 구체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동대문진로진학상담지원센터의 교육 전문인력을 박람회장에 배치해 진로․진학 상담을 진행하며 각종 교육지원 프로그램도 홍보할 예정이다.


유덕열 구청장은 “학생들이 미래를 설계하고 성공적인 삶을 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자신의 소질과 적성을 이해하고 학교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고등학교 선택에 고민이 많은 학생들이 개개인의 특성에 맞는 고등학교를 선택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동대문구, 2018학년도 고교진학 정보 박람회 개최

[TV서울=신예은 기자] 동대문구는 오는 16일 오후 2시 구청 다목적강당에서 고교진학 수험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2018학년도 고교진학 정보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관내 고등학교의 특성화된 교육내용과 입학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질과 적성에 맞는 우수한 고등학교를 선택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마련된 자리다. 이날 박람회에서는 자사고(경희고, 대광고), 자공고(청량고), 특성화고(정화여상, 해성국제컨벤션고), 일반고(경희여고, 동대부고, 해성여고, 휘경여고, 휘봉고) 등 관내 10개 고등학교가 상담부스를 운영한다. 각 학교별 부스에서는 진학 상담교사가 학생 및 학부모와 1:1 개별상담으로 학교 정보를 제공하고 맞춤형 진학상담을 통해 구체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동대문진로진학상담지원센터의 교육 전문인력을 박람회장에 배치해 진로․진학 상담을 진행하며각종 교육지원 프로그램도 홍보할 예정이다. 유덕열 구청장은 “학생들이 미래를 설계하고 성공적인 삶을 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자신의 소질과 적성을 이해하고 학교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고등학교 선택에 고민이 많은 학생들이 개개인의 특성에 맞는 고등학교를 선택하길





국회입법조사처, 북핵문제 해결 관련 세미나 개최 [TV서울=나재희 기자] 국회입법조사처(처장 이내영)는 14일 오후 2시부터 국회입법조사처 대회의실에서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한·중·일 협력과 국회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따른 대응을 위한 한·중·일 3국의 협력 방안을 도출하고 국회의 역할을 모색하기 위해 기획됐다. 세미나는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 진징이 베이징대학 교수, 히라이와 순지 난잔대학 교수의 발표에 이어 이수혁 의원(더불어민주당), 백승주 의원(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국민의당), 하태경 의원(바른정당) 등의 토론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정세현 전 장관은 북핵문제에 대한 한국, 중국, 일본, 러시아 및 미국 등의 인식과 대응에 차이가 있음을 밝히면서, 이에 대한 북한의 반응에 대해 발표하고진징이교수는 북한 핵문제를 둘러싼 한반도와 동북아 질서의 지정학적 갈등을 현실적으로 직시하면서 대북 제재의 한계성을 평가하고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지정학적 해법을 제시할 예정이다. 히라이와 순지교수는 북핵문제의 구조적 문제점 및 북한 체제의 힘과 핵 기술력에 대한 평가를 전제로 국제사회가 북핵문제를 군사적 행동으로해결하기 어려울 경우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