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0 (목)

  • -동두천 16.1℃
  • -강릉 14.6℃
  • 맑음서울 15.5℃
  • 맑음대전 14.6℃
  • 구름조금대구 14.3℃
  • 맑음울산 14.8℃
  • 박무광주 15.0℃
  • 맑음부산 15.7℃
  • -고창 14.0℃
  • 맑음제주 15.7℃
  • -강화 14.8℃
  • -보은 12.9℃
  • -금산 14.4℃
  • -강진군 15.7℃
  • -경주시 15.4℃
  • -거제 16.2℃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관악구, 민·관 사회적경제 활성화 큰 성과

  • 등록 2018.01.23 09:38:09

 

[TV서울=신예은 기자] 관악구는 사회적경제 기업들의 가치 추구에 중점을 두고 민관협력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지역사회 문제해결을 위한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우선 구는 지난해 8월 주민협치과를 신설해 사회적경제지원팀을 두는 조직개편을 추진하며 새로운 행정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했다.

이에 앞서 지난해 6월에는 관악 사회적경제 주간을 정해 민간 연대와 공감을 확산시켜 주민에게 사회적 기업에 대한 이해의 장을 마련했다.

또한 지역 사회적경제 장터인 꿈시장의 정기적 개최로 사회적경제 기업 제품 홍보와 사회적기업에 대한 지원 및 육성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구는 2015년부터 사회적경제 통합지원센터를 운영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지원을 확대하며 민관 협력의 폭을 넓히고 있다.

현재 인증사회적기업 12개 예비사회적기업 4개 총 16개소의 사회적기업이 영업 중에 있다. 특히, 노인, 장애인, 탈북자 등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지역밀착형 사업으로 주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구는 이러한 노력으로 2017년에만 (예비)사회적기업 4, 마을기업 1, 협동조합 21개를 발굴했다.

특히 구는 2017년 사회적경제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이뤘다. 지난해 6월 사회적기업 놀자엔터테인먼트협동조합의 기획재정부 주관하는 협동조합 유공자 표창을 시작으로 11월에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한 대한민국 사랑받는 기업에 사회적기업 ()피플앤컴이 선정되었다. 또한 12월에는 사회적협동조합 우리사이가 서울시 우수사회적경제기업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구는 올해도 공공구매 촉진, 지역 시장인 꿈시장 활성화, 사회적경제 기업 제품 사용 및 공모전을 확대 등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스스로 자립하여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우수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과 관심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유종필 구청장은 사회적경제 분야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는 것은 관악사회적경제협의회, 관악마을마당 등 민·관 협력 덕분이라며 사회적경제를 통해 여성과 저소득 가정을 위한 다양한 일자리를 만들고 아이들과 가족이 함께 행복한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TV서울] 대한불교조계종 광흥사, 안동 시민과 함께 하는 ‘훈민정음 해례본’ 읽기 강연 실시

[TV서울=이준혁 기자] 대한불교조계종 광흥사가 12일(토)에 스승의 날(제621돌 세종대왕 나신 날)을 기념하고 훈민정음 세계화 프로젝트 첫 번째 문화행사로 인류의 위대한 유산이며 우리 민족의 자긍심인 ‘훈민정음 해례본’을 안동시민과 함께 직접 읽어보는 특별한 강연을 기획하였다고 밝혔다. 강연은 12일(토) 오후 3시에 안동 청소년 문화센터 ‘별솔’ 대강당(태화동)에서 개최된다. 일생을 훈민정음 연구에 헌신한 세종학교육 원장인 김슬옹 박사가 강연자로 나선다. 훈민정음은 한글의 창제 원리와 한글에 대한 사용법을 설명한 한문으로 된 해설서로 현재 국보 70호이며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이다. 아직도 소장자가 은닉하고 있는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은 암흑의 세계에 갇혀 있는 안타까운 실정이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광흥사 주지 범종 스님은 광흥사 명부전에서 도굴되어 세간의 이목을 끌고 있는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과의 인연으로 훈민정음 해례본을 탐독하고 탐구하게 된 후 훈민정음의 위대함을 만나는 사람마다, 앉은 자리마다, 일각의 시간이라도 주어지면 열정적으로 설명하면서 알리고 있다. 그 자리에선 모두들 감동하고 감탄하는 데 조금만 지나면 사람들이 잊어버리






[TV서울] 서울시의회 김생환 교육위원장, ‘스쿨 미투’ 운동 적극 지지 [TV서울=김영석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김생환 교육위원장(더불어민주당, 노원4)은 지난 5월 3일 서울시북부교육지원청 앞에서 진행된 “스쿨미투를 지지하는 시민 기자회견 - 노원 스쿨미투에 응답하라”와 관련하여 스쿨미투를 적극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최근 ‘위력에 의한 성폭력’피해 고발이 “Me Too”운동으로 사회 각계 각층에서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내 중·고등학교에서도 교사에 의한 학생 성추행 고발인 ‘스쿨미투’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지난달 6일 서울 노원구에 위치한 용화여고에서는 ‘#Me_Too’ ‘#With_You’ ‘We Can Do Anything’등의 문구가 학교 창문에 게시되면서 재학생과 졸업생들이 과거 성추행을 자행한 교사들에 대해 징계를 요구하고 있다. 현재 스쿨 미투를 포함하여 서울시교육청에 사건이 접수되어 조사가 진행 중인 학교내 성폭력 관련 사안은 총 6건으로 해당학교에 대한 서울시교육청의 특별장학 및 특별감사가 진행 중에 있으며, 이 중 일부 교사에 대해서는 직위해제와 함께 경찰 수사가 이루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같은 학교내 성폭력 피해 발생 고발에 대해 김생환 교육위원장은 “학교는 사회구성원의 전인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