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1.1℃
  • 흐림서울 22.6℃
  • 흐림대전 25.6℃
  • 흐림대구 27.0℃
  • 구름조금울산 21.8℃
  • 흐림광주 21.7℃
  • 구름많음부산 20.8℃
  • 흐림고창 22.3℃
  • 구름많음제주 22.6℃
  • 흐림강화 21.0℃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4.2℃
  • 맑음강진군 19.0℃
  • 구름조금경주시 25.7℃
  • 구름조금거제 20.5℃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금천구, 디지털 공유 기업 창업 해커톤 개최

  • 등록 2019.06.27 16:10:44

 

[TV서울=신예은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오는 7월 20일 디지털 공유 기업 창업 해커톤을 개최한다.

 

금천구는 지난 해부터 아이 물품 공유, 공유 주차장 등 공유경제를 주민들의 생활에 직접 반영 시키는 등 금천구는 새로운 공유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또한 무료 창업 아카데미, 기업 지원센터 창업 특강 등을 개최하면서 청년 친화 정책 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해 우수도시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 창업 해커톤의 모집분야는 사물인터넷, O2O, 인공지능, 빅데이터, 큐레이션, 문화 콘텐츠, 커머스, VR/AR/MR, 3D 프린터, 핀테크, 스마트홈, 스마트 스토어, 스마트 모빌리티 등 4차 산업혁명 기반 공유 기업 창업 아이디어이다.

 

본 행사는 2030대 청년들의 창업 의지와 사업 아이템을 발굴하고 실질적인 창업 계획 수립과 실현을 도모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디지털 공유 기업 창업에 관심이 있는 만 39세 이하 청년이라면 지역에 상관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참여자들은 6월 29일에 예정된 4차 산업혁명 시장 창업 트렌드 특강에도 참여할 기회가 제공되며 7월 13일 사전 설명회를 거쳐 7월 20일 본 행사를 진행하게 된다.

 

본 행사 당일에는 청년 창업 A to Z 특강, Best 창업계획서 작성 실무 특강이 오전에 계획되어 있으며 오후에는 팀별 활동과 발표 및 심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시상되는 3개 팀에게는 상장과 시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디지털 공유기업 창업 해커톤 참가 신청은 운영사무국 홈페이지(http://scgjob.com/geumcheon)에서 가능하다.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