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6.7℃
  • -강릉 20.3℃
  • 흐림서울 28.1℃
  • 구름많음대전 28.9℃
  • 구름많음대구 30.4℃
  • 흐림울산 24.3℃
  • 흐림광주 26.9℃
  • 흐림부산 23.4℃
  • -고창 26.4℃
  • 구름많음제주 24.5℃
  • -강화 27.1℃
  • -보은 26.9℃
  • -금산 27.5℃
  • -강진군 26.3℃
  • -경주시 28.3℃
  • -거제 26.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강북구 생활용품 공유사업 운영

  • 등록 2019.07.02 14:12:59

 

[TV서울=변윤수 기자] 강북강가 구민의 생활 편익 증진을 위한 생활용품 공유 사업을 연중 운영한다.

 

생활용품 공유는 공구와 한복을 무료로 대여하거나 아이용품을 방문 매입한 뒤 판매하는 서비스를 통해 추진된다.

 

공구는 전동드릴, 사다리, 다목적 가위, 니퍼, 망치, 공구함 등 총 18개 품목이 준비됐다. 강북구의 13개 동 주민센터, 4개 문화정보도서관, 5개 부동산중개사무소에서 최장 2일간 빌릴 수 있다. 서울시 공유허브 홈페이지(sharehub.kr)를 활용해 대여 가능 장소와 보유품목을 검색하면 된다.

 

동 주민센터와 문화정보도서관은 월~금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접수를 받는다. 또 문화정보도서관은 휴관일을 제외한 토·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연장 개방한다. 부동산중개사무소 개방시간은 월~토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한복 대여는 수유3동 주민센터에서 월~금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성인·아동 한복 약 150여벌을 보유하고 있으며 대여기간은 1주일이다. 사용한 한복은 세탁 후 반납이 가능하다.

 

아이용품 공유는 서울시 지정 기업인 픽셀(picksell.co.kr, 1522-8077)과 아이베이비(i-baby.co.kr, 02-3443-8577)가 진행한다. 장난감, 유모차, 카시트 등 용품은 픽셀에, 아동도서는 아이베이비에 판매 신청하면 방문 매입한다. 매입된 용품은 이들 업체 홈페이지를 통해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공유의 가치가 우리생활 속에 자리를 잡아가며 자원과 경제 선순환이라는 긍정적인 효과를 내고 있다”며 “주민 참여도에 따라 공유사업의 성패가 좌우되는 만큼 이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한정애 의원, "감염병 대응에 필수적인 의료제품의 개발 지원 및 안정공급 체계 구축 추진해야" [TV서울=이천용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한정애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병)은 지난 9일 코로나19 등과 같은 공중보건 위기상황에서 의료제품의 신속한 개발을 촉진하고 이를 긴급하게 공급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는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의 개발촉진 및 긴급대응을 위한 의료제품 공급 특례법안’을 대표 발의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으나, 우리나라의 경우 개발된 백신이나 치료제에 대하여 신속한 허가 및 심사를 진행할 수 있는 제도가 마련되어 있지 않아 자칫 어렵게 개발한 의약품 등 의료제품이 실제 의료현장에서 환자에게 투여, 사용될 때까지 긴 시간이 소요될 우려가 있는 상황이다. 또한 이번 코로나19의 대유행 등 공중보건 위기상황에서 마스크, 손소독제 등 감염병 예방에 필요한 의료제품의 부족사태가 발생함에 따라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의 긴급 공급 등 안정적인 대응체계 구축의 필요성이 확인된 바 있다. 이에 따라 신종 감염병의 대유행 등 공중보건 위기상황 대응에 반드시 필요한 의약품, 의약외품, 의료기기 등 의료제품의 신속한 허가개발을 촉진하고, 필요한 의료제품을 적시에 공급할 수 있도록 제도적 환경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