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8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8℃
  • 흐림강릉 20.9℃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3.4℃
  • 흐림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3.9℃
  • 흐림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3.6℃
  • 흐림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2.9℃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정치

[TV서울] 추미애 의원, 국제기구 분담금 중복지출 막는 법안 발의

  • 등록 2019.07.08 11:01:15

[TV서울=이현숙 기자]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미주소위원장 추미애 의원(더불어민주당, 광진구을)은 지난 5일 ‘국제기구 분담금 운영 및 관리에 관한 제정 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추미애 의원은 “외교부 외 35개 부처가 406개 국제기구 분담금 7,352억원을 기여했지만 범정부 차원의 국제기구 분담금 관리·조정 체계 부재로 전략적인 외교정책 추진 및 예산의 효율적 사용을 저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외교부 자료에 따르면 2017년 기준 분담금은 외교부 111개, 여타 부처(35개) 295개로 총 406개이다. 금액으로는 외교부가 4,415억 원(60.1%), 여타 부처(35개) 2,936억 원(39.9%)으로 총 7,352억 원이다. 이 분담금 현황은 2017년 4월 외교부에서 각 부처 협조를 통해 파악한 수치로, 일부 누락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지적하고 있다.

 

국제기구 분담금 관리·조정체계 부재로 인해 국제기구 분담금 기여는 국정철학 및 외교정책 목표 간의 연계로 이어지기 어려운 실정이며, 전략적인 외교정책 추진과도 부합되기 어렵다. 또한 국가 예산으로 지급되는 국제기구 분담금 납부액이 통계조차 투명하게 파악되지 않고, 유사한 목적의 국제기구 분담금을 중복 기여하는 등 예산집행의 실효성 문제도 제기된다.

 

이에 추미애 의원은 “우리 정부의 국제사회 위상이 고취되고 있는 상황에서 외교부에 국제기구 분담금 심의위원회를 두고 분담금 집행 실적과 자체평가 및 분담금 부담 계획을 통해 외교정책 수행 및 예산의 효율적 사용에 이바지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법안에는 대표발의자인 추미애 의원을 비롯해 기동민·맹성규·송영길·신창현·심기준·이수혁·이재정·이후삼·임종성·정춘숙·천정배 의원이 공동발의자로 함께했다.


[TV서울]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 이동건, 놓치면 후회할 마지막 비하인드

[TV서울=보도국] ‘단, 하나의 사랑’ 종영의 아쉬움을 달랠 마지막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이 종영까지 단 4회를 남겨두고 있다. 이연서(신혜선 분)-단(김명수 분)-지강우(이동건 분)의 운명이 어떻게 끝을 맺을지, 점점 슬픈 분위기가 고조되는 ‘단, 하나의 사랑’이 해피 엔딩으로 막을 내릴 수 있을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그동안 '단, 하나의 사랑'은 동화 같은 로맨스, 발레를 접목한 이야기, 배우들의 물오른 연기력으로 사랑받았다. 그런 '단, 하나의 사랑' 종영이 다가올수록 시청자들은 아쉬움의 목소리를 쏟아내고 있다. 이런 가운데 7월 7일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신혜선, 김명수, 이동건의 마지막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가장 먼저 시선을 사로잡는 것은 촬영 내내 밝은 에너지를 잃지 않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이다. 신혜선, 김명수, 이동건은 얼굴 가득 즐거운 미소를 머금은 채 촬영을 준비하고 있다. 이러한 배우들의 표정에서 촬영장 분위기가 얼마나 화기애애한지 짐작할 수 있다. 그런가 하면 배우들의 뜨거운 열정 또한 포착됐다. 촬영에 돌입하기 전 이정섭 감독과 해당 장면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