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맑음동두천 27.9℃
  • 맑음강릉 28.1℃
  • 연무서울 28.2℃
  • 맑음대전 28.2℃
  • 구름조금대구 30.2℃
  • 맑음울산 27.2℃
  • 구름많음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2.4℃
  • 맑음강화 23.3℃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8.5℃
  • 흐림강진군 23.0℃
  • 구름조금경주시 30.4℃
  • 구름많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서울병무청, 북부종합사회복지관 어르신과 함께 하는 군 장병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

  • 등록 2019.10.10 12:59:42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병무청(청장 김종호)은 10일 노원구에 위치한 북부종합사회복지관에서 군 장병 감사편지 보내기 현장방문 홍보를 실시했다.

 

북부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배움의 기회를 놓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국어교실을 열어 한글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뒤늦게 한글을 배우고 있는 30명의 어른신들이군 장병에게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담아 한글자, 한구절 정성스럽게 엽서를 작성했다.

 

행사에 참여한 한 어르신은 “나라를 위해 애쓰고 있는 손주 같은 국군장병들에게 직접 손글씨로 감사편지를 쓸 수 있어 뿌듯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올해로 10회차를 맞는 ‘군 장병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은 10월 25일 까지 진행되며, 접수된 편지는 군부대를 직접 방문해 군 장병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서울병무청 관계자는 “군장병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에 참여해주신 어르신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현장 홍보를 통해 우리사회 전반에 병역이행이 자랑스러운 분위기가 확산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 외국인 위한 ‘음식물 쓰레기 분리배출 기준 안내서’ 배포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다문화가정, 외국인 주민·근로자, 관광객 등 서울에 거주·체류하는 외국인을 위해 음식물 쓰레기 분리배출 기준 안내서를 영어와 중국어 등 10개 외국어로 번역해 시민들에게 배포했다. 현재 서울시에는 2019년 기준 28만4,763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25개 자치구 중 영등포구가 35,732명으로 가장 많다. 시 관계자는 “서울시에 거주하는 외국인 주민 및 방문객이 증가하면서 음식물 쓰레기 분리배출 기준 및 요령을 외국어로 안내할 필요성이 커졌다”며 “서울 거주 외국인 인구수를 반영해 중국어, 베트남어, 영어, 일본어, 러시아어, 몽골어, 프랑스어, 말레이어, 힌두어, 태국어 등 10개 언어로 번역·배포했다”고 설명했다. 또 “특히 최근 외국인이 많이 거주하는 자치구에서 쓰레기 무단투기로 인해 과태료를 부과받거나 주민 간 분쟁이 발생하는 등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고 있어 무더운 여름철을 앞두고 음식물 쓰레기 분리배출 기준을 외국어로 제작했다”며 “외국어 안내문은 서울시 실·본부·국, 자치구, 투자출연기관 및 교육청에도 배포하여 안내할 수 있도록 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시는 현재 음식물 쓰레기 분리배출

'본 어게인' 진세연, 전생 각성 시작

[TV서울=신예은 기자] ‘본 어게인’에서 이수혁, 장기용에 이어 진세연의 각성이 펼쳐져 얽히고설킨 운명의 최종 페이지를 열었다. 지난 2일 방송된 ‘본 어게인’에서 김수혁(이수혁 분), 천종범(장기용 분)에 이어 정사빈(진세연 분)까지 전생 정하은(진세연 분)의 기억을 떠올리기 시작, 얽히고설킨 전생과 현생의 퍼즐을 완성해나가고 있다. 김수혁은 전 약혼녀였던 백상아(이서엘 분)를 살인 미수와 살인죄로 기소하면서 장혜미(김정난 분), 천석태(최광일 분) 모두를 적으로 돌렸다. 또한 딸의 변호를 맡은 장혜미의 교묘한 변론과 증거로 상황은 팽팽하게 흘러갔고, 백상아는 친부인 공인우(정인겸 분)를 이용해 또다시 정사빈을 위협하기에 이르렀다. 하지만 공인우를 의심스럽게 지켜보던 천종범이 그의 덫에 걸려 낭떠러지에 떨어질 뻔한 정사빈을 구해내면서 다시 한 번 그녀를 지켜냈다. 이후 두 사람은 결국 신원 미상으로 처리된 공지철의 유골을 묻어줬고, 애써 담담하게 서있던 천종범은 진심으로 자신의 전생(공지철)을 이해하려 해준 정사빈의 말에 결국 울음을 터뜨렸다. 뒤틀린 가족들 속 존재 가치가 없는 삶을 살아온 그에게 희망을 보여준 단 하나의 영혼 정하은과 정사빈의 존재가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