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9℃
  • 구름많음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2.7℃
  • 흐림대전 22.7℃
  • 구름많음대구 25.3℃
  • 구름많음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2.9℃
  • 흐림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22.6℃
  • 구름조금제주 22.2℃
  • 구름조금강화 19.7℃
  • 구름많음보은 21.6℃
  • 흐림금산 22.1℃
  • 흐림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25.4℃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중앙혈액원, 고기판 영등포구의회 의장 ‘헌혈 홍보위원’ 위촉

  • 등록 2020.10.23 14:31:11

 

[TV서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의회 고기판 의장이 대한적십자사 서울중앙혈액원(원장 김동석) 헌혈홍보위원으로 위촉됐다. 위촉기간은 2020년 10월 27일부터 2년간이다.

 

23일 오전 영등포구의회 의장실에서 열린 위촉식에는 고기판 의장과 김동석 서울중앙혈액원장을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동석 원장은 “대한적십자사 창립115주년(10.27)을 맞아 헌혈문화 확산과 안정적인 혈액수급을 위해 우리원에서 활동할 헌혈홍보위원으로서 고기판 의장님을 위촉하게 됐다”고 위촉 취지를 밝혔다.

 

고기판 의장은 지난 2009년 영등포구의회 제146회 제1차 정례회에서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헌혈 권장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대표 발의해 혜당 조례가 제정돼 시행될 수 있도록 큰 역할을 했다. 또한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헌혈자 감소, 단체헌혈 취소 등으로 혈액수급이 어렵다는 소식을 접하고, 지난 9월 15일에는 영등포구의회의 단체헌혈을 추진해 안정적인 혈액 확보에 큰 도움을 주기도 했다.

 

또 영등포구의회 의원으로서 주기적으로 헌혈에 참여해 영등포구민의 헌혈정신을 고취시키고 안정적인 혈액수급은 물론, 이를 통한 구민의 생명과 건강 보호에 앞장섰다. 이에 헌혈문화 확산 및 인도주의 사업추진에 적합한 인물이라 사료되어 대한적십자사 서울중앙혈액원 헌혈홍보위원으로 추천됐다.

 

정기적으로 생명 나눔에 참여하고 있는 고기판 의장은 “헌혈 지원 조례를 발의한 바 있어 더욱 헌혈에 대한 사명감을 갖고 참여하고 있다. 특히 지역 적십자 봉사자들을 보고 큰 감명을 받았다”며 “헌혈은 우리 사회에 필수적인 필요 요소이다. 영등포구의회 의원들과 직원들뿐 아니라 우리 사회 모두가 헌혈에 적극 동참하여 이 위기를 극복하기를 바란다”고 꾸준히 ‘사랑의 헌혈 행사’에 함께해온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 헌혈홍보위원으로서 영등포구의회 및 영등포 구민 대상으로 헌혈의 필요성 및 중요성 등을 알리고 헌혈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라며 “또한 영등포구의회의 주기적인 단체 헌혈 행사를 기획하고, 혈액수급이 어려운 동·하절기에 영등포구의회 정례회 및 임시회에서 영등포구의회 및 구민을 대상으로 헌혈 참여 독려 메시지를 전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시, 폭력피해 이주여성 위한 상담 및 의료‧법률 등 체계적인 지원 서비스 제공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가 폭력피해 이주여성에 대한 전문적인 상담 및 의료‧법률 등 체계적인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폭력피해 이주여성 상담소’를 운영한다. 서울에 폭력피해를 입은 이주여성을 전담 지원하는 상담기관이 설치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시는 동작구에 폭력피해 이주여성 전문 상담기관인 남서울이주여성상담소를 설치, 전화(02)2038-0173) 및 방문 상담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남서울이주여성상담소는 동작구 양녕로 27길 23(2층)에 여성가족부와 서울시에서 예산을 지원받아 가정폭력·성폭력 등 폭력피해 이주여성의 특성에 맞는 상담, 의료, 법률 등의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특화해 설치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사회적거리두기를 고려해 개소식 없이 운영을 시작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그동안 이주여성상담센터, 다누리콜센터, 가정폭력상담소, 폭력피해 이주여성 보호시설에서 폭력피해 이주여성에게 초기상담 및 정보제공 서비스를 지원했으나, 이주여성 전문 상담인력의 부족으로 어려움이 있었다. 남서울이주여성상담소는 이주여성출신 상담원(4명, 중국어·베트남어 등 6개 언어) 및 ‘통·번역지원단’(이주여성으로 구성 예정)을 두어 이주여성이 폭력피해 후에

법무보호복지공단 서울지부, 법무보호대상자 위한 견우와 직녀 결혼식 개최

[TV서울=변윤수 기자]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서울지부(지부장 김덕환)는 지난 4일 성현갤러리 야외식장에서 ‘제36회 견우와 직녀 결혼식’을 개최했다. 견우와 직녀 결혼식은 출소 이후 경제적 어려움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사실혼 관계에 있는 법무보호대상자 부부를 위해 합동결혼식과 각종 축의 물품을 지원하는 제도이다. 추진 목적은 법무보호대상자가 지역사회의 관심과 지지 속에서 건강한 가정을 이루어 지역사회 범죄 예방과 사회통합을 유도하기 위한 것이다. 법무보호복지공단 서울지부는 1985년부터 경제적인 어려움 등의 이유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법무보호대상자 부부를 위해 매년 합동결혼식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까지 280쌍의 부부가 연을 맺어 행복한 가정을 이루어 안정적인 생활을 하고 있다. 이번 결혼식은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서울지부가 주관하고 (주)성우건설·(주)ACA33 윤용병 회장이 주최를 맡았으며 공단 신용도 이사장 및 관내 유관기관장들의 참여와 지역사회 자원봉사자들의 축하 속에 개최됐다. 행사는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최소한의 인원으로 야외에서 진행됐다. 이날 출소 후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3쌍의 부부가 윤용병 회장의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