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 구름조금동두천 12.2℃
  • 구름조금강릉 16.0℃
  • 구름조금서울 13.3℃
  • 구름많음대전 12.6℃
  • 구름조금대구 14.4℃
  • 맑음울산 15.6℃
  • 구름조금광주 16.1℃
  • 맑음부산 14.5℃
  • 구름조금고창 16.3℃
  • 맑음제주 19.3℃
  • 흐림강화 11.5℃
  • 흐림보은 12.0℃
  • 구름많음금산 13.1℃
  • 구름많음강진군 15.7℃
  • 구름조금경주시 17.7℃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사회

자영업자비대위, "거리두기 완화 없을시 20일 총궐기"

  • 등록 2021.10.07 13:02:31

 

[TV서울=변윤수 기자] 전국자영업자비상대책위원회(자대위)는 7일 보도자료를 통해 3개월 동안 이어지고 있는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에 반발하며 강경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자대위는 "자영업종의 목소리를 외면하고 거리두기 재연장을 발표한 방역당국을 더는 신뢰할 수 없다"며 "이달 20일 총궐기를 단행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방역당국이 이제라도 '위드 코로나'를 검토하는 것은 다행이나, 하루를 버티는 것이 버거운 자영업주들의 위태한 환경에 대한 고민은 어디에도 보이지 않는다"며 "자영업종의 규제에는 단호하면서도 보상에는 미온적인 정부와 방역당국에 기대가 남아있지 않다"고 했다.

 

이어 “이달 15일 방역당국 발표에 자영업종에 대한 고심의 흔적이 없다면 QR코드 인증 보이콧과 방역 비협조에 돌입할 것”이라며 “(정부는) 20일 총궐기를 통해 선했던 자영업자들이 불타오르는 광경을 똑똑히 보게 될 것”이라고 했다.

 

자대위는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20일 총파업을 준비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는 "일시가 겹쳤을 뿐 민주노총 파업과는 무관하다"고 설명했다.

 

자대위는 이날 오전 6시경 정부서울청사 인근 세종로공원에 천막을 설치하고 ▲조건 없는 시간규제 철폐 ▲조건 없는 인원제한 철폐 ▲온전한 손실보상 등을 요구하며 무기한 농성에 들어갔다.

 

한편, 이날 농성 천막 설치는 관할 당국의 감시를 피해 기습적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자대위는 지난달 국회 앞 자영업자 임시 분향소 설치 당시 경찰과 마찰을 빚은 바 있다.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