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4℃
  • 맑음강릉 -6.3℃
  • 맑음서울 -9.6℃
  • 맑음대전 -9.6℃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5.8℃
  • 맑음광주 -5.5℃
  • 맑음부산 -4.0℃
  • 맑음고창 -7.0℃
  • 흐림제주 3.2℃
  • 맑음강화 -11.3℃
  • 구름조금보은 -14.4℃
  • 맑음금산 -11.6℃
  • 맑음강진군 -4.1℃
  • 맑음경주시 -6.3℃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황보미 측, 불륜 의혹에 "유부남이란 사실 몰랐다"

  • 등록 2021.11.20 12:54:44

 

[TV서울=변윤수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배우 황보미 측이 기혼자와 교제했다는 의혹에 대해 "상대방이 유부남이라는 사실을 알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황보미 소속사 비오티컴퍼니는 혼인 파탄의 책임을 묻는 위자료 청구 소송을 당한 사실을 인정하면서 "소장에 적힌 남자와 교제한 사실은 있으나, 소장을 받고 나서야 그가 유부남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고 20일 밝혔다.

 

황보미 측은 상대방이 기혼자이며 아이가 있다는 사실을 숨긴 채 교제를 시작했고, 이후에는 결혼 및 이혼 내용이 없는 조작된 혼인관계증명서를 보여줬다고 주장했다.

이어 "처음부터 유부남인 사실을 알면서도 교제했다는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사생활로 사회적 이슈를 일으킨 것에 대해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앞서 황보미는 기혼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이유로 5천만원의 위자료 청구 소송을 당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사생활 논란이 일었다.

 

배우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한 황보미는 2014년부터 SBS스포츠 채널의 아나운서로 활동했으며, 이후 다시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 '강남 스캔들', '굿캐스팅' 등에 출연했다.







정치

더보기
배현진 의원, 영유아 바이러스성 장염 예방접종 국가지원법 대표발의 [TV서울=이천용 기자] 배현진 국회의원(국민의힘, 송파을)은 영유아에게 주로 발생하는 바이러스성 장염(로타바이러스 장염/Rotavirus enteritis)의 국가지원을 위한 근거법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은 전 세계적으로 발생하는 급성 위장관염으로 영·유아에게서 자주 발병하는 감염률 높은 바이러스성 질병이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서도 지난 2009년부터 영유아에 대한 로타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접종을 의무화 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국내의 경우 생후 6주부터 접종을 권고받고 있으나, 로타바이러스의 경우 영·유아기 다수의 백신과는 달리 선택 접종으로 지정되어 있다.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한 장염 발병 시 심한 탈수 현상으로 입원을 요 하는 질병임에도 불구하고, 비싼 접종비용 등의 이유로 접종을 하지 못하는 영·유아들이 발생하고 잇다. 질병관리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 5년 간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 대상자인 영·유아 총 1,500,559명 중 14.8%인 222,565명이 접종을 하지 못한 것으로 밝혀짐. 최근 일부 지자체와 종교단체 등에서 접종비를 지원하고는 있지만 모든 영·유아들에 대한 지원으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