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맑음동두천 -6.7℃
  • 맑음강릉 -0.7℃
  • 맑음서울 -3.5℃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0.9℃
  • 맑음울산 -1.0℃
  • 흐림광주 0.8℃
  • 맑음부산 -0.8℃
  • 구름많음고창 -0.2℃
  • 흐림제주 7.6℃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5.2℃
  • 맑음강진군 2.0℃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행정

오세훈 시장, '청년취업사관학교' 1호 영등포 캠퍼스 현장방문

  • 등록 2021.11.25 16:54:32

 

[TV서울=변윤수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은 4차산업 현장형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서울시가 조성한 ‘청년취업사관학교’ 1호 영등포 캠퍼스를 25일 오후 현장방문했다.

 

오 시장은 이날 열린 취업 지원 프로그램인 ‘밋업 스타트 데이(Meet-Up Start Day)’의 온·오프라인 실전면접을 참관하고, 캠퍼스 시설 조성 현황을 점검했다.

 

‘밋업 스타트 데이’는 청년취업사관학교의 교육이 실제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영등포 캠퍼스에서 교육 프로그램을 수료했거나 수강하고 있는 청년 구직자와 우수 인재 채용을 희망하는 4차산업 분야 기업 간 면접 자리를 연계해주는 취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또한 ‘청년취업사관학교’ 영등포 캠퍼스의 교육 과정을 참관하고 취업을 준비 중인 청년들을 격려했다. 교육을 수강 중인 청년들, 그리고 핀테크, AI 등 4차산업 디지털 신기술 분야 기업 관계자들과 대화의 시간도 가졌다.

 

서울시 ‘청년취업사관학교’는 20·30대 청년구직자들에게 4차산업 디지털 신기술 분야의 실무 역량교육을 무료로 실시하고 취·창업까지 연계하는 등 ‘청년취업 토털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관이다. 오세훈 시장의 대표적인 청년정책이자, 시정 마스터플랜인 ‘서울비전2030’에서 제시한 일자리 사다리 복원 정책의 하나로, 서울시는 2030년까지 서울 전역에 10개 캠퍼스를 개관할 계획이다.

 

오 시장이 이날 방문한 청년취업사관학교 1호 영등포 캠퍼스는 기존의 ‘서남권 기술특화캠퍼스’의 기능을 확대·전환해 운영되는 곳이다. 현재 총 220명이 빅데이터 전문가 양성, AI개발자 양성 등 11개의 교육 과정에 참여하고 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