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8.2℃
  • 맑음강릉 33.5℃
  • 박무서울 29.8℃
  • 구름많음대전 32.1℃
  • 구름많음대구 32.5℃
  • 구름많음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29.3℃
  • 흐림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9.6℃
  • 구름많음제주 29.9℃
  • 흐림강화 26.5℃
  • 구름조금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30.9℃
  • 구름많음강진군 26.8℃
  • 구름많음경주시 31.2℃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19 신규확진 8442명

  • 등록 2022.06.11 10:07:02

[TV서울=변윤수 기자] 코로나19 유행이 감소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11일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1만명 미만을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확진자가 8천442명 늘어 누적 1천821만8천78명이 됐다고 밝혔다.

토요일 발표 기준 신규 확진자 수가 1만명 미만인 것은 지난 1월 22일(7천명) 이후 20주 만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전날(9천315명)보다 873명, 1주일 전인 지난 4일(1만2천37명)보다는 3천595명 적다. 지난 5일부터 일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9천832명→5천22명→6천171명→1만3천357명→1만2천161명→9천315명→8천442명으로, 일평균 9천185명이다.

 

최근 신규 확진자 수는 주말과 휴일에 진단 건수가 줄어든 영향으로 주말·휴일 직후에 줄었다가 평일에 증가하고 다시 점차 줄어드는 양상을 반복하고 있다. 전반적으로는 감소세를 유지 중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해외에서 유입된 사례는 64명이고, 나머지 8천378명은 국내에서 감염된 지역발생 사례다.

 

지역별(해외 유입 포함)로는 경기 2천67명, 서울 1천382명, 경북 625명, 대구 534명, 경남 471명, 부산 446명, 강원 383명, 인천 340명, 전남 318명, 충북 304명, 충남 300명, 울산 295명, 전북 275명, 대전 250명, 광주 226명, 제주 126명, 세종 99명, 검역 1명이다.

 

전날 사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10명으로, 직전일(18명)보다 8명 적었다. 연령별로는 80세 이상이 5명(50.0%), 70대와 60대가 각각 2명, 3명이었다. 누적 사망자는 2만4천351명, 코로나19 누적 치명률은 0.13%다. 이날 위중증 환자 수는 101명으로 전날(107명)보다 6명 줄었다.

 

위중증 환자 수는 지난달 28일(196명)부터 15일 연속 100명대다. 위중증 병상 가동률은 7.5%, 준증증 병상 가동률은 9.7%를 기록하고 있다.

 

이밖에 이날 0시 기준 재택치료자는 5만9천135명이고, 재택치료자 집중관리군 관리의료기관은 873개소다. 일반관리군 전화 상담·처방 가능 의료기관(10일 오후 5시 기준)은 9천680개소다.

신속항원검사가 가능한 의료기관은 전국에 총 1만445개소가 있다.







정치

더보기
법사위 뇌관 걷어낸 여야…사개특위·검수완박 소송 막판 걸림돌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후반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직을 국민의힘에 넘기는 방안을 포함한 국회 정상화 협상안을 제시한 것과 관련, 양당 원내수석부대표가 24일 회동해 세부 협상을 벌였다. 양당 원내수석부대표인 송언석·진성준 의원은 이날 오후 5시께부터 약 1시간 동안 국회 인근에서 만나 장기 지연 중인 21대 국회 후반기 원 구성 협상의 전제 조건을 논의했다. 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지난해 양당 원내대표 간 합의를 존중해 후반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 자리를 국민의힘에 넘기겠다고 발표한 지 30분 만에 이뤄진 전격 회동이었다. 양당 간 최대 난관인 법사위원장 문제에서 해결의 단초가 제시된 상황에서 수석 간 회동에서는 민주당이 추가로 제시한 사개특위 구성 제안 등이 핵심 쟁점으로 부상했다.회동에서 진 수석은 "법사위원장 직을 국민의힘이 맡는 것에 동의하는 대신 국민의힘도 지난 합의사항을 이행해 달라"는 요청을 했다고 진 수석이 회동 후 브리핑에서 밝혔다. 제안 내용에 대해선 "국민의힘이 헌법재판소에 (검수완박법) 권한쟁의 심판을 청구한 것을 취하하고, 국회 사법개혁 특위 명단을 제출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진 수석은 소 취하 요구에 대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