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9℃
  • 구름조금강릉 17.6℃
  • 박무서울 16.6℃
  • 박무대전 14.4℃
  • 맑음대구 14.4℃
  • 맑음울산 16.3℃
  • 박무광주 16.5℃
  • 맑음부산 19.2℃
  • 흐림고창 14.4℃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5.7℃
  • 맑음보은 12.7℃
  • 맑음금산 13.6℃
  • 맑음강진군 16.2℃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친숙하고 우아하게' K팝도 온고지신…클래식 샘플링 잇따라

  • 등록 2022.09.21 09:59:35

 

[TV서울=신예은 기자] 올해 들어 대중적으로 익숙한 클래식 명곡을 샘플링해 친숙함과 우아함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K팝 히트곡들이 눈길을 끈다.

 

21일 가요계에 따르면 걸그룹 블랙핑크의 정규 2집 타이틀곡 '셧 다운'(Shut Down)은 '악마의 바이올리니스트'라 불린 파가니니의 바이올린 협주곡 2번 '라 캄파넬라'(La Campanella)를 샘플링한 곡이다.

 

블랙핑크는 이 노래에서 '라 캄파넬라'의 수려한 바이올린 선율에 세련된 힙합 비트를 얹었고, 여기에 멤버들 각자의 허스키하거나 호소력 짙은 목소리를 켜켜이 쌓아 색다른 느낌을 냈다.

'셧 다운'은 세계 최대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발매 첫날 미국 103만7천386회를 비롯해 660만회 이상 스트리밍돼 '데일리 톱 송 글로벌' 차트 정상에 올랐다.

이 노래가 수록된 음반 '본 핑크'(BORN PINK)는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최상위권 진입이 확실시되는 상황이다.

멤버 리사는 최근 서면 일문일답을 통해 이 노래를 두고 "녹음실에서 다 같이 모여 데모곡을 들었는데, 도입부가 흐를 때 멤버들이 모두 아무 말도 못 하고 쳐다만 봤다"며 "서로의 눈빛을 통해 '이건 타이틀 곡이다!'라고 말하고 있었다. 우리 블랙핑크가 잘 드러나고, 또 블랙핑크가 잘 표현할 수 있는 음악이라고 확신했다"고 설명했다.

 

제니는 ''셧 다운'은 그동안 블랙핑크가 꾸준히 선보여 온 카리스마를 다음 단계로 가져간 곡"이라며 "클래식과 트렌디한 힙합 비트의 조화가 인상적이고 새로우면서도 중독성 강한 매력이 있다"고 '라 캄파넬라'를 차용 효과를 소개했다.


서울병무청, 하반기 ‘My job idea 경진대회’ 우수 제안자 시상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주영)은 지난 9월 28일 하반기‘My job idea 경진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직원들을 시상하고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에는 14건의 제안이 접수됐고, 자체 서면 심사를 통해 7명(최우수상 1명, 우수상 2명, 장려상 4명)을 선정해 시상했다. ‘My job idea 경진대회’는 직원 누구나 업무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개선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씨앗 아이디어를 발굴한 후, 해당 부서원들 간에 심도 있는 토론을 통해 개선방향과 효과성 등을 검토해 양질의 숙성제안으로 출원하는 제도이다. 이번 대회에서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QR코드를 활용한 병역판정검사 고객서비스 실현’제안은 병역판정검사통지서 등 수검자에게 교부되는 각종 자료에 ‘과목별⋅질환별 구비서류’와 ‘자주 묻는 질의⋅응답’등 수검자들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QR코드에 삽입해 편리하게 조회 할 수 있도록 해 수검자들의 편의 증진 및 병무행정 신뢰도를 제고 하고자 출원됐다. 출원 제안은 국민신문고에 등록해 2차로 공무원 제안 심사를 거쳐 최종 채택 여부가 결정되며, 채택 후에는 병무행정 업무에 적용될 예정이다. 서울병무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제안






정치

더보기
김영주 국회부의장, ‘중대재해처벌법 무력화 안된다’ 긴급 좌담회 열어 [TV서울=이천용 기자] 김영주 국회부의장(사진·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은 지난 9월 28일 국회 본청 316호 제1의원간담회의실에서 ‘중대재해처벌법 무력화 안된다!’라는 주제로 전문가 초청 긴급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임상혁 녹색병원 원장이 사회를 맡고, 유성규 노동건강연대 운영위원, 강태선 서울사이버대학교 안전관리학과 교수, 박미진 노동환경건강연구소 수석연구위원, 권오성 성신여대 법학과 교수가 참석했다. 먼저, 김영주 부의장을 포함해 참석자들은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현장에서 사망한 노동자들을 기리는 묵념을 올렸다. 김영주 부의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최근 고용노동부에서 중대재해법 처벌 대상을 최고경영책임자에서 최고안전책임자로 위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처벌대상자 범위를 시행령에 명시할 수 있는지 법제처에 문의한 사실이 드러났다”며 정부여당의 시행령 개정을 통한 중대재해처벌법 무력화 시도에 깊은 유감을 드러냈다. 또한, “문재인 정부 고용노동부 장관으로 근무하며 부처 내 산재를 전담하는 국과 인력이 마땅치않아 아쉬웠다”며 “재작년 국회에 복귀하자마자 독립된 정부기관으로 산업안전보건청을 설치해, 전문성을 갖춘 행정력을 바탕으로 안전하고 건강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