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5.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5.6℃
  • 흐림서울 24.1℃
  • 흐림대전 24.5℃
  • 흐림대구 24.7℃
  • 흐림울산 19.8℃
  • 흐림광주 23.9℃
  • 흐림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19.3℃
  • 흐림강화 19.6℃
  • 구름많음보은 23.7℃
  • 흐림금산 23.3℃
  • 구름많음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친숙하고 우아하게' K팝도 온고지신…클래식 샘플링 잇따라

  • 등록 2022.09.21 09:59:35

 

[TV서울=신예은 기자] 올해 들어 대중적으로 익숙한 클래식 명곡을 샘플링해 친숙함과 우아함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K팝 히트곡들이 눈길을 끈다.

 

21일 가요계에 따르면 걸그룹 블랙핑크의 정규 2집 타이틀곡 '셧 다운'(Shut Down)은 '악마의 바이올리니스트'라 불린 파가니니의 바이올린 협주곡 2번 '라 캄파넬라'(La Campanella)를 샘플링한 곡이다.

 

블랙핑크는 이 노래에서 '라 캄파넬라'의 수려한 바이올린 선율에 세련된 힙합 비트를 얹었고, 여기에 멤버들 각자의 허스키하거나 호소력 짙은 목소리를 켜켜이 쌓아 색다른 느낌을 냈다.

'셧 다운'은 세계 최대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발매 첫날 미국 103만7천386회를 비롯해 660만회 이상 스트리밍돼 '데일리 톱 송 글로벌' 차트 정상에 올랐다.

 

이 노래가 수록된 음반 '본 핑크'(BORN PINK)는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최상위권 진입이 확실시되는 상황이다.

멤버 리사는 최근 서면 일문일답을 통해 이 노래를 두고 "녹음실에서 다 같이 모여 데모곡을 들었는데, 도입부가 흐를 때 멤버들이 모두 아무 말도 못 하고 쳐다만 봤다"며 "서로의 눈빛을 통해 '이건 타이틀 곡이다!'라고 말하고 있었다. 우리 블랙핑크가 잘 드러나고, 또 블랙핑크가 잘 표현할 수 있는 음악이라고 확신했다"고 설명했다.

 

제니는 ''셧 다운'은 그동안 블랙핑크가 꾸준히 선보여 온 카리스마를 다음 단계로 가져간 곡"이라며 "클래식과 트렌디한 힙합 비트의 조화가 인상적이고 새로우면서도 중독성 강한 매력이 있다"고 '라 캄파넬라'를 차용 효과를 소개했다.


28년만에 막 내린 가짜의사 사기극…의대 졸업한 60대 징역 7년

[TV서울=박양지 기자] 의사면허증을 위조해 30년 가까이 의료행위를 한 6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다. 수원지법 형사10단독 한소희 판사는 24일 공문서위조, 위조공문서행사, 사기 등 혐의로 구속기소 된 A(60) 씨에게 징역 7년 및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 한 판사는 "피고인의 무면허 의료행위로 의료질서를 문란하게 했으며, 보건 안전에 심각한 악영향을 저질러 엄히 처벌함이 마땅하다"라며 "피고인은 검찰 수사가 개시돼 조사받았음에도 무면허 의료행위를 계속했다"고 판시했다. 이어 "피고인의 진료를 받은 환자가 1만5천명에 달하며, 피고인의 진료는 심각한 의료사고가 발생하는 분야가 아니어서 실제 의료 사고가 발생했더라도 환자들이 이를 몰랐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며 "병원을 속여 5억원을 초과하는 고액 급여를 받은 점 등을 감안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A씨를 채용한 병원장 7명에 대해선 "피고인의 의사 면허증 유효 확인 절차를 거치지 않았다"라면서도 "피고인에게 기만당한 점이 크다"며 벌금 500만∼1천만원을 선고유예했다. 다만, 병원장 B씨에 대해선 "과거 무면허 직원에게 수술을 보조하도록 하는 등 의료법 위반 전력이 있는 점을 고려했다"며 벌금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