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0.2℃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0.4℃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2.3℃
  • 맑음고창 1.8℃
  • 구름많음제주 5.5℃
  • 구름많음강화 1.9℃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김수지 "올림픽 출전권에 세계선수권 동메달까지…보상받았다"

  • 등록 2024.02.10 09:14:49

 

[TV서울=변윤수 기자] 김수지(25·울산광역시청)는 왼쪽 무릎에 강하게 테이핑을 하고 스프링보드 위에 섰다.

통증을 꾹 누른 김수지는 화려한 연기로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수지는 부상과 싸우며 기량을 끌어 올렸고, 파리 올림픽 출전권과 세계선수권 동메달이라는 빛나는 성과로 보상받았다.

김수지는 10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하마드 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24 세계선수권 다이빙 여자 3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 1∼5차 시기 합계 311.25점을 얻어 3위에 올랐다.

 

2019년 광주에서 한국 다이빙 최초로 세계선수권 메달리스트가 된 김수지는 한국 다이빙 역대 두 번째 메달도 수확했다.

한국 여자 선수 중 유일한 세계수영선수권 메달리스트인 그는 2개 이상의 메달을 딴 첫 한국 다이빙 선수라는 타이틀도 얻었다.

웃으며 시상대에 오른 김수지는 대한수영연맹을 통해 "5년 전 광주에서는 나 스스로 아직 국제적인 수준에 이르지 못했다고 생각했다. 그저 운이 좋았다는 생각뿐이어서 감흥이 덜했다"며 "지금은 그때보다 성장했다고 느낀다. 열심히 노력한 것에 대한 보상을 받았다는 생각에 더 기쁘고 만족스럽다"라고 말했다.

이날 김수지의 부모는 관중석에서 딸이 화려한 연기를 펼치고, 빛나는 동메달을 목에 거는 모습을 지켜봤다.

김수지는 "도하까지 응원 와주신 부모님 앞에서 이룬 성과라 더 기쁘고 행복하다"라고 웃었다.

 

지난 3일 김수지는 여자 1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 1∼5차 시기 합계 248.60점으로 8위를 했다.

예선을 2위로 통과한 김수지는 결승 2차 시기에서 실수를 범해 메달권에서 멀어졌다.

김수지는 "메달 획득이 가능했던 1m 스프링보드에서의 아쉬움을 바로 잊고, 3m 스프링보드에 집중했다"고 떠올렸다.

9일 3m 스프링보드 준결승에서 302.10점을 얻어 개인 처음으로 300점을 돌파한 김수지는 공동 3위로 결승에 진출하며, 12명이 얻는 파리 올림픽 진출권을 확보했다.

10일 결승에서는 개인 최고 기록을 또 경신했고, 세계선수권 동메달 획득의 쾌거를 이뤘다.

김수지는 지난해 12월 '왼쪽 무릎 연골이 찢어졌다'는 진단을 받았다.

당연히 훈련 중 통증을 느꼈고, 심적으로도 괴로웠다.

하지만, 국제대회 출전이 김수지에게 좋은 진통제가 됐다.

도하로 출국하기 전 김수지는 연합뉴스와 만나 "나는 지금도 다이빙 경기를 하는 게 가장 즐겁다. 특히 국제대회 출전은 통증도 잊게 한다"며 "더구나 이번 세계선수권에는 파리 올림픽행 티켓도 걸려 있다. 부상 탓에 훈련량을 조절해야 했지만, 그래도 어느 정도 기술 훈련을 잘 마치고 도하에 간다"고 밝은 표정으로 말했다.

김수지는 2012년 런던, 2021년 도쿄에 이어 세 번째 올림픽 출전을 확정하고, 개인과 한국 다이빙의 두 번째 세계선수권 메달을 수확하며 더 밝게 웃었다.

아직 김수지의 도하 대회는 끝나지 않았다.

김수지는 10일 오후에 열리는 혼성 싱크로 3m 스프링보드 결승에 이재경(24·인천광역시청)과 함께 출전한다.

지난해 후쿠오카 대회에서 김수지-이재경은 이 종목 4위를 했다.

김수지는 "도하에서 혼성 싱크로 3m 경기를 실수 없이 마치면, 작년보다 한 계단 더 올라설 수 있지 않을까"라고 기대했다.

이번 대회 혼성 싱크로 3m 스프링보드에서 김수지가 메달을 목에 걸면, 경영 박태환에 이어 세계선수권 메달 3개를 획득하는 두 번째 한국 선수가 된다.

박태환은 2007년 멜버른 대회에서 자유형 400m 1위, 200m 3위에 올랐고, 2011년 상하이에서 자유형 400m 금메달을 차지했다.

김수지를 포함한 한국 다이빙 선수들은 이번 도하 대회에서 '파리 올림픽 출전권'으로 그동안의 노력을 보상받았다.

남자 3m 스프링보드 우하람(25·국민체육진흥공단)과 이재경, 남자 10m 플랫폼 신정휘(22·국민체육진흥공단), 여자 10m 플랫폼 김나현(20·강원도청)이 이번 대회를 통해 파리 올림픽 개인전 출전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후쿠오카 대회 남자 10m 플랫폼 파리행 티켓을 딴 김영택(22·제주도청)과 여자 3m 스프링보드 김수지까지, 총 6명이 파리 올림픽 출전을 확정했다.

'간판' 김수지와 우하람이 상승 곡선을 긋고, '신예' 신정휘와 김나현이 국제 무대에서 재능을 발휘해 한국 다이빙은 더 고무됐다.

손태랑 다이빙 대표팀 코치는 "역대 한국 다이빙 올림픽 개인 종목 최다 출전권을 획득했다"며 "그동안 묵묵히 버텨주며 고생한 선수들에게 고맙다"라고 말했다.


與 일부 공관위원, 비례위성정당 공관위원 겸임 검토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4·10 총선 공천관리위원회 위원 일부가 비례대표 위성정당 '국민의미래' 공관위원을 겸임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1일 당 관계자들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현역 의원이 아닌 공관위원 중 일부 위원들에게 국민의미래 비례대표 후보 공천 심사도 맡기는 방안을 들여다보는 중이다. 공관위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우리 당 공관위원이 다른 당 공관위원을 겸임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앞서 국민의힘은 지난해 11월 전국위원회를 통해 지역구 후보자 공관위원이 비례대표 후보자 공관위원을 겸직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으로 당헌을 개정하기도 했다. 국민의힘 공관위는 정영환 공관위원장을 비롯해 10명으로 구성돼있다. 장동혁 사무총장, 이철규 인재영입위원장, 이종성 의원 등 3명을 제외하면 정 위원장과 유일준 변호사, 문혜영 변호사, 윤승주 고려대 의대 교수, 전종학 세계한인지식재산전문가협회장, 전혜진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이사, 황형준 보스턴컨설팅그룹(BCG) 대표 등 7명은 외부 인사다. 이 중 유일준 변호사는 국민의미래 공관위원장으로도 거론되고 있다. 유 변호사는 지난 총선에서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공관






정치

더보기
與 일부 공관위원, 비례위성정당 공관위원 겸임 검토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4·10 총선 공천관리위원회 위원 일부가 비례대표 위성정당 '국민의미래' 공관위원을 겸임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1일 당 관계자들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현역 의원이 아닌 공관위원 중 일부 위원들에게 국민의미래 비례대표 후보 공천 심사도 맡기는 방안을 들여다보는 중이다. 공관위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우리 당 공관위원이 다른 당 공관위원을 겸임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앞서 국민의힘은 지난해 11월 전국위원회를 통해 지역구 후보자 공관위원이 비례대표 후보자 공관위원을 겸직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으로 당헌을 개정하기도 했다. 국민의힘 공관위는 정영환 공관위원장을 비롯해 10명으로 구성돼있다. 장동혁 사무총장, 이철규 인재영입위원장, 이종성 의원 등 3명을 제외하면 정 위원장과 유일준 변호사, 문혜영 변호사, 윤승주 고려대 의대 교수, 전종학 세계한인지식재산전문가협회장, 전혜진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이사, 황형준 보스턴컨설팅그룹(BCG) 대표 등 7명은 외부 인사다. 이 중 유일준 변호사는 국민의미래 공관위원장으로도 거론되고 있다. 유 변호사는 지난 총선에서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공관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