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맑음동두천 26.0℃
  • 맑음강릉 30.2℃
  • 구름많음서울 27.6℃
  • 맑음대전 26.9℃
  • 구름조금대구 26.9℃
  • 구름조금울산 27.1℃
  • 맑음광주 26.1℃
  • 박무부산 24.4℃
  • 맑음고창 27.0℃
  • 맑음제주 29.1℃
  • 맑음강화 25.8℃
  • 맑음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5.3℃
  • 맑음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6.4℃
  • 구름조금거제 26.9℃
기상청 제공

사회


여의도동행봉사단, 취약계층 위한 대한적십자사 빵 나눔 봉사

  • 등록 2024.06.19 13:17:15

 

[TV서울=이현숙 기자]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회장 권영규)는 19일, 여의도동행봉사단(회장 황병덕)이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제빵 나눔 봉사활동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적십자사 서울지사 서부봉사관에서 진행된 이번 제빵봉사에는 국가·공공기관, 기업, 언론사, 협회 등 다양한 조직과 사람들의 모임인 여의도동행봉사단이 참석해 가족과 함께 뜻깊은 나눔활동에 동참했다.

 

40명의 여의도동행봉사단원은 이날 80세대에 전달될 분량의 바나나파운드케익과 상투과자를 직접 구웠고, 적십자봉사원을 통해 서울 양천지역 위기가정과 취약계층에게 전달됐다.

 

황병덕 여의도동행봉사단 회장은 “가족과 함께 빵을 구우며 봉사와 나눔의 의미를 다시 한번 생각해볼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작은 정성으로 함께한 오늘 나눔활동이 응원의 메시지로 전해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적십자 서울지사의 빵 만들기 나눔 활동은 연중 상시 진행되며, 서울시 내 11개의 적십자사 빵 나눔터를 통해 팀 단위로 참여할 수 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는 복지 사각지대 3,594가구와 결연 맺고 있으며, 적십자봉사원은 정기적으로 밑반찬과 구호품 등을 취약계층에 전달하며 말벗도 되어드리고 추가 지원 필요여부를 파악하고 있다.


美 항모 주변 드론 날린 中유학생, 지난달 두 차례 촬영

[TV서울=변윤수 기자] 지난달 부산에 입항한 미국 항공모함을 드론으로 불법 촬영하다가 붙잡힌 중국인 3명은 모두 2번에 걸쳐 항공모함 사진을 찍은 것으로 드러났다. 24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보호법 위반 혐의로 받는 중국인 유학생 3명은 지난달 두 차례에 걸쳐 해군작전사령부 부산작전기지에 정박 중인 미국 항공모함 시어도어 루스벨트 호(10만t급)를 군 당국의 승인 없이 드론으로 불법 촬영했다. 이들은 지난 6월 25일 부산 남구 용호동 한 야산에서 드론을 띄워 루스벨트 호와 해군작전사령부 등을 찍다가 순찰 중인 군인에게 붙잡혀 경찰에 인계됐다 이날은 윤석열 대통령이 루스벨트 항공모함을 방문해 시찰하고 한미 장병들을 만나 격려하기도 한 날이었다. 경찰 조사 과정에서 이들은 이틀 전인 지난달 23일에도 같은 장소에서 루스벨트 호를 찍은 것으로 밝혀졌다. 루스벨트 호는 6월 22일 오후 해군작전사령부 부산작전기지에 입항했다. 이들이 찍은 촬영물에는 항공모함과 해군작전사령부 기지 전경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경찰에서 "산책 중 항공모함을 보고 호기심에 차에 있는 드론을 가져와 촬영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들의 휴대전화를 압수해 영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