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6 (화)

  • 맑음동두천 16.2℃
  • 맑음강릉 17.3℃
  • 맑음서울 15.0℃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7.7℃
  • 맑음울산 18.1℃
  • 연무광주 16.0℃
  • 연무부산 17.0℃
  • 맑음고창 16.0℃
  • 연무제주 16.4℃
  • 맑음강화 13.0℃
  • 맑음보은 16.7℃
  • 맑음금산 16.7℃
  • 맑음강진군 18.4℃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은평구, 생활체육시설 확충 등 공모사업 선정

  • 등록 2019.03.13 10:22:08


[TV서울=이현숙 기자] 은평구가 지난 1월 체육시설 확충 및 개·보수를 통한 국민의 건강한 여가활동 지원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추진한 '생활체육시설 확충 공모사업'에 응모, 최종 대상지로 선정됐다. 선정부문은 장애인 편의시설 부문으로 은평구 포함 총 5개소가 선정됐다.

  

사업비 지원금액은 총 사업비의 70%인 2억 3백만 원이다. 대상지는 올해 준공 예정인 진관동 공공준주택 이룸채 1층 및 2층에 위치하는 (가칭)은평통일로 스포츠센터(이하 ‘통일로 스포츠센터’)이며, 구는 장애인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통일로 스포츠센터 수영장내 장애인 샤워실·탈의실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통일로 스포츠센터는 공공준주택 사업주체인 ㈜서울리츠로부터 기부채납 받는 공간에 설치되며, 수영장 설비를 위해 시비 5억 1천 6백만 원, 구비 3억 4천 4백만 원을 확보하여 현재 건립 중에 있다.

  

지상 1층에는 25m 길이의 레인 6개를 갖춘 수영장 및 유아용 풀, 지상 2층에는 GX룸을 포함한 휘트니스 및 수영장 관람석을 갖추고 있으며 올 하반기 개관 예정이다.


[TV서울] 송파구, 전 직원 대상 '반부패 청렴실천 결의대회' 개최

[TV서울=이정환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27일 오후 4시 구청 대강당에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반부패 청렴실천 결의대회」를 실시한다. 구는 송파구 공무원의 반부패·청렴실천 의지를 다지고 구민에게 더욱 신뢰받는 공직사회를 만들고자 해마다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 행사는 남·녀 직원 대표 2인이 결의문을 낭독하고 전 직원이 선서를 통해 청렴실천을 다짐하는 형태로 시작한다. 결의문은 ▲청탁금지법․공무원 행동강령 준수, ▲금품․향응 수수 금지, ▲친절․공정의 의무준수, ▲신뢰받는 청렴한 공직사회 조성의 4가지 항목으로 강력한 실천 의지를 담고 있다. 결의문 낭독에 이어 「청렴문화 정착과 갑질 예방을 위한 청탁금지법 및 행동강령의 이해」라는 주제로 청렴교육도 실시된다. 국민권익위원회 소속 이재일 강사가 교육을 맡아 최근 사회적 이슈인 ‘갑질’에 대한 예방책과 청렴한 조직문화 확립의 중요성을 다룬다. 구체적 사례 위주의 교육으로 직원들의 이해도를 높이고 부패문제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운다. 한편 송파구는 공무원의 청렴의식 향상을 위해 청렴소식지발행, 청렴식권제, 청렴성과관리제, 청렴마일리지제, 청렴 상시모니터링 시스템, 행동강령 자가진단, 간부청렴도 부

[TV서울] 동대문구] 사통팔달 동대문, 강북횡단선 강북 통해 강서까지

[TV서울=신예은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교통의 요지로 또 한 번 도약한다. 지난달 20일 제2차 서울시 도시철도망구축계획안이 발표됐다. 계획안에는 청량리를 지나는 강북횡단선, 면목선 등 노선 신설이 포함됐다. 서울시는 내달 1일 오후 3시 동대문구청 강당서 제2차 서울시 도시철도망구축계획안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주민들에게 강북횡단선, 면목선 등 도시철도계획안 수립내용 및 계획노선에 대해 설명한다. 동대문구를 통하는 강북횡단선은 총 연장 25.72km로 청량리역과 홍릉을 지나 국민대, 홍제, DMC, 목동역 등으로 이어진다. 청량리를 지나는 또 하나의 도시철도 면목선은 총 연장 9.05km로 청량리역, 시립대앞 사거리, 전농2동주민센터 앞, 장안2동주민센터 앞을 지나 면목역, 신내차량기지 등으로 연결된다. 세부 역사 위치는 노선별 기본계획 수립 과정에서 변동될 수 있다. 해당 사업은 4월 주민설명회 이후 국토교통부 승인, 예비타당성 조사, 기본계획 수립, 실시설계 등의 과정을 거쳐 착공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그 동안 지형적 제약으로 강북의 동쪽에서 서쪽까지 이동이 어려웠으나 강북횡단선이 신설되면 쉽고 편리하게 해당 구간을 이동할 수 있을 것으






[TV서울 ]김철민 의원, 공공토지비축 성과 제고 위한 법안 대표발의 [TV서울=이현숙 기자] 국토교통위원회 김철민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상록을)이 지난 22일 공공토지비축 성과 제고와 토지시장 안정을 위한 「공공토지의 비축에 관한 법률」을 대표발의했다. 개정안은 공공목적에 필요한 토지를 사전에 확보하여 적기에 공급할 수 있도록 종합계획과 시행계획의 추진 실적을 매년 평가해서 다음 해 계획에 반영하도록 하고 매년 실시되는 토지수급조사를 공표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공공토지의 비축에 관한 법률」은 공공개발에 필요한 토지를 원활하게 공급하고 토지수급조절을 통해 토지시장 안정에 이바지할 목적으로 2009년에 제정 및 시행되었다. 이에 따라 10년 단위 공공토지비축 종합계획과 연도별 공공토지비축 시행계획을 수립해 시행 중이다. 정부는 이에 따라 2010년부터 2019년까지 연간 2조원 규모의 토지를 비축하고 계획 완료 후 총자산 20조원 규모의 비축 토지를 운용함으로써 토지시장을 안정시킬 수 있는 여력을 확보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하지만 2017년 말 기준, 실제 비축된 토지는 공공개발용 토지만 2조원 규모여서 목표치에 크게 못 미치고 있다. 또한 2011년, 2014년, 2015년, 2016년은 국토교통부의 공공토지비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