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6 (목)

  • 맑음동두천 29.0℃
  • 맑음강릉 27.0℃
  • 맑음서울 29.9℃
  • 구름조금대전 30.1℃
  • 구름조금대구 29.0℃
  • 맑음울산 25.5℃
  • 구름조금광주 28.8℃
  • 구름조금부산 25.4℃
  • 구름조금고창 27.0℃
  • 구름많음제주 27.7℃
  • 맑음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9.1℃
  • 구름많음금산 29.4℃
  • 구름조금강진군 26.7℃
  • 구름조금경주시 28.9℃
  • 맑음거제 28.6℃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보훈청, (주)한화와 국가유공자 따뜻한 보금자리 지원 위한 협약 체결

  • 등록 2019.05.16 16:21:33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보훈청은 15일 오후 3시 장교동 한화빌딩 본사에서 (주)한화와 국가유공자 주거개선 지원을 위한 ‘나라사랑 클린하우스 시즌4’ 협약을 체결했다.

 

‘나라사랑 클린하우스’는 저소득 국가유공자의 노후 된 주거개선 사업을 통해 쾌적하고 편안한 보금자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주)한화에서는 2011년부터 ‘나라사랑 클린하우스’ 사업을 통해 국가유공자 64가구의 주거개선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서울보훈청과 (주)한화는 올해 협약식을 통해 생활이 어려운 국가유공자 10여 가구를 선정해 노후주택 개보수를 추진할 예정이며 지붕교체, 방수공사 등 외부환경과 도배, 장판 등 내부환경을 개선해 국가유공자분들이 좀 더 편안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협약식 후 중구에 거주하는 국가유공자 장모씨(88세) 댁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오진영 청장은 “국가유공자를 예우하고 희생과 공헌에 보답할 수 있는 사업이 지속적으로 추진돼 보훈가족분들이 자긍심을 갖고 행복한 노후를 보내셨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국가유공자분들이 명예롭고 편안한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TV서울] 서울보훈청, (주)한화와 국가유공자 따뜻한 보금자리 지원 위한 협약 체결

[TV서울=신예은 기자]서울보훈청은 15일 오후 3시 장교동 한화빌딩 본사에서 (주)한화와 국가유공자 주거개선 지원을 위한 ‘나라사랑 클린하우스 시즌4’ 협약을 체결했다. ‘나라사랑 클린하우스’는 저소득 국가유공자의 노후 된 주거개선 사업을 통해 쾌적하고 편안한 보금자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주)한화에서는 2011년부터 ‘나라사랑 클린하우스’ 사업을 통해 국가유공자 64가구의 주거개선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서울보훈청과 (주)한화는 올해 협약식을 통해 생활이 어려운 국가유공자 10여 가구를 선정해 노후주택 개보수를 추진할 예정이며 지붕교체, 방수공사 등 외부환경과 도배, 장판 등 내부환경을 개선해 국가유공자분들이 좀 더 편안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협약식 후 중구에 거주하는 국가유공자 장모씨(88세) 댁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오진영 청장은 “국가유공자를 예우하고 희생과 공헌에 보답할 수 있는 사업이 지속적으로 추진돼 보훈가족분들이 자긍심을 갖고 행복한 노후를 보내셨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국가유공자분들이 명예롭고 편안한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TV서울] 민주주의 의미를 되새기는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이 되길

봄, 봄이라는 단어만큼 우리 마음을 들뜨게 하는 단어도 없겠지만, 근래 들어 봄은 미세먼지가 기승하는 계절로 기억되고 있다. 미세먼지의 공습이 있기 전에는 깨끗한 공기가 얼마나 소중한지 모르고 지냈던 것이 사실이다. 그리고 공기와 같이 소중한 것이 하나 더 있으니, 대한민국의 근간이 되는 민주주의이다. 그리고 5월을 맞이한 우리가 기억해야 할 또 하나의 민주화 운동이 있으니 바로 5․18민주화 운동이다. 군사정권에 의해 사상의 색깔을 덧칠한 폭동으로까지 매도당했던 5․18민주화운동은 38년 전 1980년 5월 18일 광주에서 일어난 민주항쟁으로 박정희 대통령이 시해된 이후 군부 쿠테타에 의한 신군부 세력을 거부하고 민주화를 요구하며 일어난 시민봉기이다. 떨어지는 꽃잎처럼 무참히 희생되었던 민주주의의 넋이 22년의 세월이 흘러 2002년 5․18민주유공자예우에 관한 법률이 제정됨으로써 당시 희생자와 유가족의 명예회복이 이루어지게 되었지만 오늘날에도 5․18이란 용어가 더 친숙하게 느껴짐은 기나긴 세월을 인고했을 그 분들의 민주주의에 대한 숭고한 마음 때문은 아닐까? 이제 역사는 5․18민주화 운동을 깨어있는 시민들이 민주사회 발전의 원동력임을 확인하는 계






[TV서울] 오한아 시의원, “‘명예시장’ 역할 재점검 필요”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시는 분야별 정책 제안을 위해 2016년 하반기부터 ‘명예시장’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 17개 분야에서 무보수 명예직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러나 절반 가까이 제대로 활동이 이뤄지지 않아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의회 오한아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1)이 서울시에서 받은 ‘최근 3년, 서울시 명예시장 활동 현황’을 공개하고 “17개 분야에 명예시장을 운영하는 가운데 이 중 7개 분야의 명예시장은 정책 제안이 전무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자료에 따르면 청년과 외국인 명예시장이 각각 5건으로 가장 많은 정책 제안을 했고, 이어 환경인·중소기업인(4건), 일자리 노동·여성(2건), 장애인·시민건강인·도시재생인·소상공인(1건)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어르신·아동·관광·문화예술인·전통상인·청소년·도시안전인 분야 명예시장은 정책 제안을 한 건도 하지 않았다. 오 의원은 “시정 운영방향이 인프라 예산 중심에서 복지시대를 거쳐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문화, 예술, 체육, 관광 등 즐기고 향유하고 체감하는 분야로 중심축이 이동하는 것이 시민의 요구인데 명예시장의 활동이 제자리 걸음 하는 양상을 보인다”며 아쉬움을 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