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9 (금)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0.7℃
  • 맑음대전 1.3℃
  • 맑음대구 1.8℃
  • 구름조금울산 3.7℃
  • 맑음광주 4.3℃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3.3℃
  • 구름많음제주 10.5℃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1.5℃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2.1℃
  • 흐림경주시 0.7℃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정치

신정호 시의원, “서울시 도시재생센터 관리 허술해”

  • 등록 2019.11.13 17:33:04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신정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1)은 지난 4일 진행된 도시재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서울시 도시재생사업 중간지원조직인 도시재생지원센터(이하 센터)의 인사·대외활동 전반에 관한 규정위반 사실을 지적하고 조속히 시정조치 할 것을 당부했다.

 

신정호 시의원에 따르면 센터장, 사무국장 등 센터 내 관리자급 임원들은 외부강의에 관한 정식 신고를 수차례 누락시킨 채 토론회, 강연, 세미나 등 대외활동에 참여하고 수당을 수령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센터는 최근 3년간의 임직원 대외활동내역을 총 49건이라고 자료 제출했으나, 신 의원이 추가 자료를 확보해 확인한 결과 총 62건의 대외활동 내역이 누락된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센터는 인사위원회 규정에서 정하고 있는 인사위원회 구성원 수, 의결정족수 등을 준수하지 않은 채 인사위원회를 운영해 왔으며, 이해관계자 면접에 관한 인사위원의 제척·회피 기준도 마련하고 있지 않아 채용절차에 관한 투명성 역시 낮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신 의원은 “이처럼 직제, 인사, 대외활동 등 여러 분야에 거쳐 미비점이 발견된 것은 그만큼 도시재생지원센터가 허술하게 운영되고 있다는 반증”이라며 “특히 임직원들의 불성실한 대외활동 신고는 조직의 기강해이로 이어질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연 1회 이상 실시하도록 되어 있는 수틱기관에 대한 정기점검을 확대하고 수시점검을 강화하는 등 민간위탁과 관련한 관리감독에 보다 적극적으로 나서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