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구름조금동두천 17.4℃
  • 구름조금강릉 22.8℃
  • 박무서울 20.0℃
  • 박무대전 20.4℃
  • 흐림대구 20.0℃
  • 박무울산 17.8℃
  • 박무광주 19.8℃
  • 구름많음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9.1℃
  • 박무제주 19.3℃
  • 구름조금강화 19.6℃
  • 구름많음보은 18.6℃
  • 구름많음금산 18.8℃
  • 구름많음강진군 19.0℃
  • 구름많음경주시 17.7℃
  • 흐림거제 18.3℃
기상청 제공

종합

[기고] 온라인을 통해 만나보고 되새기는 호국보훈의 달

  • 등록 2020.06.03 17:05:53

봄이 가고 여름이 오는 길목이다. 유례없는 질병의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는 멀어졌어도 마음을 전하며 서로의 건강을 염려하다보니 어느새 6월이다.

 

6월은 호국보훈의 달이다. 특정일 기념하는 날은 쉽게 찾아볼 수 있어도 “○○ 달”로 기억되는 것은 5월 가정의 달과 6월 호국보훈의 달뿐이다. 5월을 가정의 달로 이르는 것은 어린이날, 어버이날과 같은 기념일을 함께하며 가정의 소중함을 알기 위함이요, 6월을 호국보훈의 달로 이르는 것은 독립과 호국 민주화 과정을 거쳐 오늘의 대한민국에 이르기까지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추모하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함이다.

 

해마다 국가보훈처에서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고마운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현충일 추념식 등의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올해도 여러 가지 행사들이 계획되었지만, 코로나19의 유행에 따른 감염 차단을 위해 그 규모가 축소되거나 취소되어 아쉬운 마음이다.

 

비록 운집형 행사는 서로의 안전을 위해 축소되었지만 우리는 온라인을 통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감사를 전할 수 있다. 그 방법의 하나가 현충원 홈페이지에 추모와 감사의 글을 남기는 ‘사이버참배’이다. 사이버참배는 국립서울현충원 홈페이지에 접속해 ‘사이버참배-참배하기-추모글남기기’를 통해 추모와 감사의 글을 남기는 간단한 방법으로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다.

 

두 번째로는 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해 제작된 ‘62570체’의 사용이다. 62570체는 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하는 한편, 국민들이 서체를 사용함으로써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 70주년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서울보훈청에서 개발해 배포했다.

 

서체는 6·25전쟁의 의미를 담기 위해 다소 강인한 형태를 띠되, 70주년의 슬로건인 ‘기억, 함께, 평화’의 부드러운 이미지가 반영되어 70주년의 상징성과 일상에서 널리 쓰일 수 있는 범용성을 두루 갖추고 있다. ① 곧은 획은 6·25전쟁이라는 역사의 올바른 이해를 상징 ② 날카로운 빗침은 반복되어서는 안될 전쟁의 아픔을 상징 ③ 둥근 내릿점은 전쟁 이후 평화와 화합을 위한 노력을 상징을 나타내며 네이버 폰트를 비롯해 온라인 무료 폰트 사이트에서 6월부터 누구나 자유롭게 내려 받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이처럼 온라인 속에서의 다양한 활동을 통해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우리의 호국정신을 다시금 일깨우고,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선열들의 마음을 이어받아 현재의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기를 바란다.


서울보훈청,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및 6·25참전유공자 초청 위로연 개최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보훈청(청장 오진영)은 3일 오전 11시 서초구 소재 세빛섬 플로팅아일랜드 컨벤션에서 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해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및 6·25참전유공자 초청 위로연’을 개최했다.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전쟁 초기의 분수령으로 작용했던 한강방어선 전투를 재조명하고, 대한민국을 지킨 6·25참전유공자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오진영 서울보훈청장, 유재식 6·25참전유공자회 서울시지부장 및 6·25참전유공자 100명, 한강방어선 전투 당시 대활약했던 역사를 지닌 육군 제3사단의 장교 및 부사관 20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1부의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2부의 감사메달 증정, 3부의 기념공연 및 오찬 순으로 실시되었으며, 특히 감사메달 증정 시에는 국방부 의장대 기수단의 경례와 함께 3사단 간부들이 정중하게 전수하여 6·25참전유공자들이 자긍심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한편 한강방어선 전투는 1950년 6월 28일부터 6일간 북한군의 남하를 저지하여, 후방의 국군이 전력을 재정비하고, 유엔군이 참전할 시간을 벌어줌으로써, 전쟁 초기 대한민국의 수호에 절대적인 영향을 준 바 있다. 오진영 서울보훈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