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7 (일)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도박문제관리센터, 도박중독자 위한 집중회복 프로그램 온라인으로 최초 시행

  • 등록 2021.01.25 10:03:19

 

[TV서울=이천용 기자]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원장 이홍식, 이하 센터)는 국내 유일의 도박중독 재활 과정인 ‘다시맑음 치료공동체’를 25일부터 온라인으로 시행한다.

 

센터 관계자는 “작년 첫 선을 보인 ‘다시맑음 치료공동체’는 집중치료를 통해 단도박 유지 및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돕는 재활과정”이라며 “센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자체 화상상담시스템을 활용해 비대면 ‘다시맑음 치료공동체’를 최초 운영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다시맑음 치료공동체’는 총 12주 과정으로 주 3일(월․수․금) 운영되며, 심리 치유 전문가들이 모든 과정을 주재할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은 ▲탁구, 스트레칭, 요가 등 신체 활동 ▲충동관리, 재발방지 등 회복 훈련 ▲기타 연주, 문화체험 등 대안 및 체험활동으로, 도박중독자들의 긍정적 행동을 강화하고 개인의 문제해결 및 취업·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과정으로 구성됐다.

 

도박중독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다시맑음 치료공동체’에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센터 재활팀(02-740-9142~5)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홍식 센터 원장은 “작년부터 이어진 코로나19로 도박중독자들의 센터 방문이 제한되어, 충분한 서비스 제공이 이루어지지 못했다”며 “비대면 ‘다시맑음 치료공동체’를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 와중에도 치유‧재활 서비스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는 도박문제 예방 및 치유‧재활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공기관이다. 도박중독자 본인 또는 가족은 누구나 ▲전화- 1336(24시간, 무료) ▲온라인 채팅- 넷라인(https://netline.kcgp.or.kr) ▲문자- #1336 ▲카카오톡–챗봇(‘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친구 추가)을 통해 상담 서비스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애플, 현대·기아차와 전기차 논의 잠정 중단" 블름버그 보도

[TV서울=이현숙 기자] 불름버그 통신은 5일 '애플카'로 불리는 애플 브랜드의 자율주행 전기차를 생산하기 위한 애플과 현대차·기아의 논의가 잠정 중단됐다고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이 사안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애플이 전기차 개발을 위한 현대차·기아와의 논의를 최근 중단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애플이 최근 현대차와 기아 외에도 다른 완성차업체들과도 비슷한 계획에 대해 논의해 왔다고 말했다. 일본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 신문(닛케이)은 전날 애플 부품 공급업체 관계자를 인용, "애플이 적어도 일본 내 6개 기업과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애플은 이와 관련한 질문에 답변하지 않았다. 앞서 이달 초 애플이 애플카 출시를 위해 현대차그룹에 협력을 제안하고 협상을 진행 중이라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이후 증권시장에서 현대차그룹 주가가 폭등세를 보이기도 했다. 현대차는 "다수의 기업으로부터 자율주행 전기차 관련 공동개발 협력 요청을 받고 있으나, 초기 단계로 결정된 바 없다"고 이날 입장을 밝혔다. 블룸버그는 수년간 개발 프로젝트와 공급 업체에 대한 정보를 비밀에 부쳐왔던 애플이 전기차 관련 논의 소식이 알려지자 화가 났을 것이라면서 양사 간 논의가






정치

더보기
박병석 국회의장, “4차산업, 그린에너지, 수소경제 협력 기대” [TV서울=김용숙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5일 오전 의장집무실에서 필립 터너 주한뉴질랜드대사의 예방을 받고 “한국과 뉴질랜드가 4차산업과 그린에너지, 수소경제분야에서 협력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뉴질랜드의 수소경제비전과 한국의 그린뉴딜이 공통점이 많다고 생각한다. 구체적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양국 협력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터너 대사는 “현재 뉴질랜드가 수소를 활용해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방안을 고려 중이다”며 “또 전력생산에 있어서 신재생에너지 비중이 굉장히 높다. 양국이 협력할 수 있는 잠재력이 크다”고 화답했다. 박 의장은 “뉴질랜드는 코로나19 감염증 대응에 있어서 전세계에서 가장 모범적인 국가 중 하나다.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와 국민들에게 배울 점이 많을 것 같다”고 말했다. 터너 대사는 “한국과 뉴질랜드는 방역에 대해 서로 다른 접근법을 취하고 있다. 뉴질랜드 역시 한국의 방역을 계속 주시하면서 교훈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면담에는 제임스 킴 러셀 주한뉴질랜드대사관 2등서기관과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김형길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다.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