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0.8℃
  • 맑음강릉 17.5℃
  • 맑음서울 10.6℃
  • 맑음대전 11.4℃
  • 맑음대구 13.7℃
  • 맑음울산 15.5℃
  • 맑음광주 9.9℃
  • 맑음부산 14.2℃
  • 맑음고창 10.1℃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12.1℃
  • 맑음보은 10.4℃
  • 맑음금산 9.1℃
  • 맑음강진군 10.7℃
  • 맑음경주시 14.5℃
  • 맑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사회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장 별세… 향년 89세

  • 등록 2021.02.15 10:58:07

 

[TV서울=이천용 기자] '장산곶매 이야기' 등 소설과 수필집을 낸 문필가이자 민중가요 '임을 위한 행진곡'의 가사 원작자이기도 한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장이 15일 투병 끝에 향년 89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백 소장은 지난해 1월 폐렴 증상으로 서울대병원에 입원해 투병생활을 해오던 백 소장은 이날 오전 영면했다.

 

그는 1932년 황해도에서 태어났다. 1950년대부터 농민·빈민·통일·민주화운동에 매진하며 한국 사회운동 전반에 참여했다. 1964년에는 한일협정 반대운동에 참가했고, 1974년에는 유신 반대운동으로 긴급조치 위반으로 옥고를 치렀다.

 

또, 1979년 `명동 YMCA 위장결혼 사건', 1986년 `부천 권인숙양 성고문 폭로 대회'를 각각 주도해 투옥되기도 했다.

 

백기완 소장은 1987년과 1992년 민중운동 진영 후보로 대통령 선거에 출마하기도 했으며, 이후에는 자신이 설립한 통일문제연구소 소장으로 활동해왔다.


사랑제일교회 4차 명도집행 취소

[TV서울=이현숙 기자] 19일 오전으로 예정됐던 성북구 장위동 소재 사랑제일교회 4차 명도집행이 취소됐다. 서울지방경찰청은 “교회 안에 농성 중인 신자들이 많아 집행인력과의 충돌로 발생할 피해를 우려한 서울북부지법 집행관 측의 요청으로 이날 오전 9시로 계획된 명도집행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사랑제일교회는 명도집행을 막기 위해 유튜브 등으로 신자들에게 교회로 모여줄 것을 요청했고, 이날 현장에서는 수십여 명의 신자들이 교회 건물을 지키고 있었다. 이날 집행이 예정 시각보다 앞당겨질 수 있다는 소식에 경찰과 소방당국은 오전 5시경부터 사랑제일교회 주변에서 돌발상황에 대비했다. 성북구 장위10구역에 있는 사랑제일교회는 보상금 등 문제로 재개발에 반발해 왔다. 지난해 5월 부동산 권리자인 장위10구역 재개발조합은 교회와의 명도소송에서 승소해 작년에만 세 차례 강제집행을 시도했으나 교회 신자들과 충돌하면서 모두 실패했다. 특히 지난해 11월 진행된 3차 명도집행 당시 예배당을 지키는 신자 수십여 명이 화염병을 던지거나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며 철거반이 진입하지 못하도록 위협했고, 집행인력도 돌을 던지는 등 쌍방 폭력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경찰은 이를 수사해 교회·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