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4℃
  • 구름많음강릉 29.3℃
  • 흐림서울 21.6℃
  • 흐림대전 26.3℃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26.8℃
  • 맑음부산 22.8℃
  • 흐림고창 26.5℃
  • 맑음제주 22.3℃
  • 흐림강화 21.0℃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5.8℃
  • 구름조금강진군 25.8℃
  • 맑음경주시 29.2℃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정치

홍문표 의원, “행동으로 실천하는 실용적 수권 정당 만들 것”

국민의힘 당대표 경선 출마선언
 

  • 등록 2021.05.03 12:48:31

 

[TV서울=이현숙 기자] 국민의힘 홍문표 의원은 3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당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했다.

 

홍 의원은 이날 ”야권 대통합 단일 후보를 만들어내겠다. 국민의힘을 행동으로 실천하는 실용적 수권 정당으로 만들어내겠다“며 ”반(反) 문재인 전선 벨트를 만들어 야권 후보를 모두 입당시키겠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무엇보다 우리가 스스로 능력을 키워 자강해야 한다”며 “당·조직·선거·정책을 아는 사람이 대표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민의당과의 합당과 관련해선 “꼭 해야 할 숙제”라며 “나머지는 실무진이 퍼즐을 맞춰야 한다. 그 퍼즐이 오래갈 것 같으면 전당대회를 하고, 가까운 시기가 될 것 같으면 합당해서 전대를 치르는 게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최근 당 안팎에서 불거진 ‘영남당 논란’에 대해서는 “정권을 잡으려면 오늘의 '영남 정당'으로는 어렵다는 것이 대다수 국민의 생각”이라며 “더 큰 정당이 정권 교체의 지름길이다. 당세가 약한 호남 지역에 3명의 비례대표를 당선권에 배치해 전국 정당화를 이루겠다”고 밝혔다.

 

한편, 홍문표 의원은 충남 홍성·예산을 지역구로 둔 4선 의원으로, 자유한국당(국민의힘 전신) 사무총장과 국회 교육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