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8 (금)

  • 맑음동두천 -6.1℃
  • 맑음강릉 2.6℃
  • 맑음서울 -3.9℃
  • 박무대전 -3.6℃
  • 맑음대구 0.0℃
  • 맑음울산 2.9℃
  • 박무광주 -1.0℃
  • 맑음부산 3.4℃
  • 맑음고창 -3.8℃
  • 구름조금제주 6.0℃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7.2℃
  • 맑음금산 -5.8℃
  • 맑음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내추럴 데일리 워시 브랜드 루스티크, 미네랄 앤 헴프씨드오일 페이스앤 바디바 4종 출시

  • 등록 2019.01.18 10:18:54

[TV서울=이현숙 기자] 플라스틱 제품의 무분별한 사용이 지속적으로 환경문제에 큰 이슈가 되면서, 생활 속 플라스틱을 줄이기를 실천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어나고 있으며, 제조/유통업계에도 ‘친환경’ 바람이 불고 있다.

생수병, 플라스틱 빨대 등 편리한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을 전혀 쓰지 않는 것은 쉽지 않지만, 가정에서부터 플라스틱 줄이기를 실천하기 위해, 플라스틱 용기를 쓰는 클렌징 제품대신 100% 생분해되는 비누 바 제품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어나고 있다.

클렌징 젤, 클렌징 폼, 엑스폴리에이팅 등 다양한 클렌징 제품들 사이에서 그동안 비누는 사용하기 불편하고 사용한 후 건조해지는 단점때문에 저평가 되어왔지만, 수제비누 열풍과 함께 화장품 업계에서 합성계면활성제나 방부제를 넣지 않고 식물성 오일성분을 추가한 저자극 천연 보습 비누를 출시하면서 친환경 바람과 함께 다시 사랑받고 있다.

환경을 생각하며, 건강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자연주의 브랜드, 루스티크가 지난해 친환경 소재인 타이벡을 포장재로 사용한 미네랄 페이스앤 바디바를 출시한데 이어, F/W시즌에 맞춰 신규로 출시된 헴프씨드 오일 라인 4종도 플라스틱 코팅되지 않은 종이 상자에 콩기름 인쇄를 하여 출시했다.

종이 상자의 경우도 대다수 디자인과 내구성 때문에 플라스틱 코팅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경우 종이로 재활용되지 않고 태우는 쓰레기로 버려지게 된다.

식물성 단백질 및 불포화 지방산이 풍부한 헴프씨드 오일을 베이스로 탄생한 루스티크 미네랄 앤 헴프씨드오일 클렌징바 라인은 보습효과가 뛰어난 오트밀을 통째로 갈아 넣은 미네랄 앤 헴프씨드오일 위드 오트밀, 통후추를 갈아 넣어, 마사지와 탈취효과가 있는 미네랄 앤 헴프씨드 오일 위드 블랙페퍼, 천연스크럽 효과가 있는 비정제 유기농 사탕수수와 강하게 볶은 커피원두를 갈아넣은 미네랄 앤 헴프씨드 오일 위드 커피 & 브라운슈거 등 4가지 제품을 포함한다.

4가지 제품 모두 코코넛 파우더와 내추럴 미네랄 파우더가 들어있어 쫀쫀하고 풍성한 거품의 저자극 클렌징이 가능하다. 특히 가을, 겨울철 피부를 위해 주재료로 함유된 헴프씨드오일은 건조하고 거칠어지기 쉬운 환절기 건조한 피부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여 세안과 샤워만으로도 촉촉하고 건강한 피부를 선사한다.

루스티크만의 Crush&Press 공법으로 천연유래 비누임에도 쉽게 무르지 않으며, 전신샤워용인 160g 대용량으로 제작되어 오래 사용할 수 있다.

가격은 대용량 클렌징바 160g은 2만3000원, 75g미네랄 앤 헴프씨드오일 위드 오트밀 제품은 1만800원이다.

또한 국내에서 친환경 재배한 삼베와 죽사로 만든 천연 세안 및 샤워타올을 같이 판매하고 있다.

루스티크의 전 제품은 허브, 식물, 꽃 등 천연 식물 재료를 말린 다음 그대로 갈아서 코코넛 오일 파우더와 섞는 등 유효 성분을 최대한 훼손 없이 그대로 담아내어 자연 그대로의 효능을 살리는 루스티크만의 Crush & Press공법으로 만들어진다. 전제품 공통으로 들어있는 루스티크만의 차별화된 성분은 자연이 선물한 천연 스크럽, 미네랄 스톤 파우더로, 2010년 ICID 등재로 국내외 공인된 화장품 성분이다. 고품질의 포타슘이 함유되어 있으며 피부 자극 없이 각질을 제거하는 천연 스크럽 효과가 뛰어나 피부 턴 오버 활성화에 도움을 주어 매끄럽고 촉촉한 피부를 선사한다.

또한 루스티크는 타 비누 브랜드들이 주성분으로 활용하는 팜오일 함유가 아닌 최상급의 비누 베이스인 코코넛 오일 파우더를 사용할 뿐만 아니라, 화학성분이나 색소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식물성 천연 오일 함량을 높여 쉽게 비누가 물러지지 않는 하드타입으로 제조되어 거품망 없이도 풍성하고 쫀쫀한 거품과 함께, 겨울에 사용해도 건조하지 않는 부분이 장점이다.

내추럴 데일리 워시 브랜드 루스티크는 자사 브랜드몰 운영과 함께 현대백화점, 국내 온라인 유통 채널인 롯데닷컴, 신세계몰과 라이프스타일 편집샾인 퀸마마마켓, 호스팅하우스, 그리고 복합문화공간인 KT&G상상마당, 말론샵, 프린트베이커리/LAiK 등에서 판매하고 있다.

[TV서울] 내추럴 데일리 워시 브랜드 루스티크, 미네랄 앤 헴프씨드오일 페이스앤 바디바 4종 출시

[TV서울=이현숙 기자] 플라스틱 제품의 무분별한 사용이 지속적으로 환경문제에 큰 이슈가 되면서, 생활 속 플라스틱을 줄이기를 실천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어나고 있으며, 제조/유통업계에도 ‘친환경’ 바람이 불고 있다. 생수병, 플라스틱 빨대 등 편리한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을 전혀 쓰지 않는 것은 쉽지 않지만, 가정에서부터 플라스틱 줄이기를 실천하기 위해, 플라스틱 용기를 쓰는 클렌징 제품대신 100% 생분해되는 비누 바 제품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어나고 있다. 클렌징 젤, 클렌징 폼, 엑스폴리에이팅 등 다양한 클렌징 제품들 사이에서 그동안 비누는 사용하기 불편하고 사용한 후 건조해지는 단점때문에 저평가 되어왔지만, 수제비누 열풍과 함께 화장품 업계에서 합성계면활성제나 방부제를 넣지 않고 식물성 오일성분을 추가한 저자극 천연 보습 비누를 출시하면서 친환경 바람과 함께 다시 사랑받고 있다. 환경을 생각하며, 건강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자연주의 브랜드, 루스티크가 지난해 친환경 소재인 타이벡을 포장재로 사용한 미네랄 페이스앤 바디바를 출시한데 이어, F/W시즌에 맞춰 신규로 출시된 헴프씨드 오일 라인 4종도 플라스틱 코팅되지 않은 종이 상자에 콩기

[TV서울] 양민규 시의원, 서울 전통시장 금연구역 추진

[TV서울=최형주 기자] 서울시의회 양민규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4)이 지난 4일 서울시 내에 있는 모든 전통시장에 금연구역을 추진하는“서울특별시 간접흡연 피해방지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발의했다. 이 조례안은 다수가 이용하는 전통시장에서 간접흡연으로 인한 이용객들의 피해를 방지하고 건강을 보호하며, 쾌적하고 안전한 전통시장 환경 조성을 도모하기 위함이며,「국민건강증진법」제9조제4항제18호에 따라 지정된 시설 이외의 전통시장 금연구역 지정을 골자로 한다. 전통시장은 등록시장, 인정시장, 상점가시장, 무등록시장 등 4가지로 분류된다. 2018년 10월 기준 서울시 경제진흥본부 자료에 따르면 현재 서울의 전통시장은 352개이다. 이 중 등록시장은 144개, 인정시장 110개, 상점가시장 54개, 무등록시장은 44개이다, 현재 전통시장 중에서 등록시장보다 등록시장이 아닌 시장 수가 많아 조례 개정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양민규 의원은“전통시장 중 등록시장이 아닌 시장들은 금연 사각지대 ”라며,“우선 금연 안내표지판 설치부터 시작해야 한다는 생각에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언급했다. 조례안은 2월 22일~3월 8일까지 열리는 서울시의회 제285회 임시회 기간 중 통






[TV서울] 김태수 시의원, 학생선수 성폭력 방지 조례 개정안 발의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 김태수 의원(더불어민주당, 중랑2)이 학생선수의 인권보호 강화를 위해 ‘서울시교육청 학생선수 학습권 보장 및 인권보호 조례’ 개정안 발의한다고17일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어린학생선수시절부터 상당수가 감독·코치 등에게 폭행·성폭력 등을 당하고 있어, 이를 사전에 막기 위한 내용을 담고 있다. 개정안을 보면 서울시교육감은 학생선수 보호를 위해 운동지도자의 폭행·성폭력 등을 매년 전수조사를 하도록 명문화했다. 또 필요한 경우 신고·상담, 법률 지원, 심리치료 등 지원하도록 규정했다. 또한 운동지도자를 대상으로 연 1회 이상 폭력예방교육을 받도록 의무화했다. 앞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지도자가 선수에게 자행한 성희롱과 성폭력은 권력 관계를 남용해 발생한 문제로 규정하고 개선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우리 정부(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성희롱·성폭력 예방대책위원회)도 지난해 11월 체육계 성희롱·성폭력 예방을 위한 독립기구 설립과 교육 및 캠페인 강화를 권고하기도 했다. 김태수 의원은 “운동지도자가 학생선수 간에 존재하는 상하복종관계가 결국 폭행·성폭력 등으로 이어지면서 최근 체육계의 민낯이 드러났다”고 지적하면서 “이번 조